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소리명창 안숙선 ‘전통나눔음악회’29일 저녁7시30분···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소리명창 안숙선, 해금의 디바 강은일, 차세대 청소년전통예술단 소리누리예술단이 29일 밤 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감동의 공연을 펼친다.

안숙선, 강은일해금플러스, 소리누리예술단이 출연하는 거제시민과 함께하는 ‘전통나눔음악회’가 오는 29일(금) 저녁 7시30분 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무대에 오른다.

전석 초대공연으로 진행되는 ‘전통나눔음악회’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통나눔사무국이 주관,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가 후원한다.

올해로 7년을 맞는 전통나눔사무국은 문화를 향유하는 기쁨을 국민 모두가 누릴 수 있도록 전통나눔음악회를 기획 대구, 익산, 부안, 아산, 광주 등 지방주요도시에서 지역민과 함께 나눔과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이번 <복권기금_전통나눔음악회>는 전통의 힘 소리명창 안숙선과 우리나라 전통악기 중 세계화에 가장 적합하다는 해금의 디바 강은일해금플러스, 차세대 청소년전통예술단 소리누리예술단이 거제시민들과 함께한다.

전통음악의 현대적 해석이 시대의 흐름인 지금 전통의 힘 안숙선명창과 국악의 현대화에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강은일해금플러스, 차세대 청소년전통예술단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소리누리예술단이 만나 펼치는 전통음악은 어떤 빛깔로 표현될까. 또한 푸른 바다와 넉넉한 인심이 가득한 청정의 고향 거제도에서 들려주는 그들의 음악이 더더욱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소리누리예술단의 설장고를 바탕으로 춤사위와 구도에 다채로운 변화를 덧입혀 우리 춤의 흥과 멋을 표현하도록 안무한 장고춤을 시작으로, 홍보가 중 ‘박타는 대목’을 안숙선 명창이 전통 음악의 진수를 느낄 수 있는 음색으로 선보인다.

또한 강은일해금플러스는 통속민요 ‘도라지꽃’, ‘비에 젖은 해금’, ‘헤이야’ 등 대중들에게 친근한 레퍼토리로 다양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무대를 선사한다. 마지막으로 안숙선과 강은일해금플러스가 함께하는 무대인 ‘진도아리랑’, ‘남한산성’, ‘액맥이 타령’으로 전통나눔음악회는 거제시민들과 흥겨운 자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시대가 달라져 듣는 이의 열정과 온도는 다르겠지만 문화가 주는 즐거움과 전통이 만들어내는 아우름을 느끼며 이웃과 이웃이 소통하며 따뜻함을 느끼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공연문의는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통나눔사무국 02-521-6131로 하면 된다.

 


뉴스앤거제  nng@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