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거제교육지원청, 제42회 전국소체 수확 '풍성'육상 수영 탁구 등44명 출전…금3, 은2, 동4 획득

   
 
거제교육지원청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대구에서 열린 제42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육상, 수영, 탁구, 에어로빅에 44명의 선수단이 출전해 금3, 은2, 동4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거제선수단의 메달 레이스는 여자 초등부 포환던지기에서 시작됐다. 일운초등학교의 정진희 선수는 여자 초등부 포환던지기에서 12.61m을 기록해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의 경상남도선수단 첫 금메달이어서 그 기쁨은 두 배로 커졌다.

그 뒤를 이어 에어로빅에서 금메달이 터져 나왔다. 에어로빅체조 5인조 경기에서 거제 양지초등학교와 통영 산양초등학교의 연합팀으로 구성된 초등부와 거제중앙중학교와 수월중학교의 학생들로 구성된 중등부 경남 대표 선수들이 나란히 금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올해 처음 시행된 에어로빅체조 경기에서 금메달 2개 모두를 우리 거제선수단이 독식하여 참가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 밖에 육상에서는 남자 1600m 계주에서 거제중앙중학교의 구현준 선수가 경남대표로 출전해 은메달을 획득했으며, 거제고현중학교의 류은재 선수가 여자 중등부 창던지기에서 동메달을, 초등학교 높이뛰기 경기에서 국산초등학교의 박민중, 옥포초등학교의 성채연 선수가 각각 동메달을 나란히 획득했다.

수영에서는 거제고현중학교의 김성현 선수가 중등부 400m 혼계영에서 은메달을, 자유형 100m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최현삼 교육장은 경기장 현장을 직접 방문해 선수단을 격려하며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경기를 재미있게 즐기면서 임하는 것”이라고 출전 학생들에게 당부했다.

이번 대회 결과는 역대 최고의 성적으로 그 동안 학교체육발전을 위해 꾸준히 투자해 선수들의 기량이 전반적으로 향상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육상, 수영등 기초종목과 올해 처음 시행된 에어로빅체조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거제 학생 체육의 미래는 더욱 밝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