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거제연안 빈산소 수괴 및 냉수대 발생각종 양식장 특별관리, 항해선박 안전사고 주의 당부

거제시 고현만과 칠천도 일부 해역의 저층에서 빈산소 수괴가 발생했다.

수산기술사업소 거제사무소는 진해만 해역인 고현만과 칠천도 일부해역의 용존산소(표층 4.82~9.82㎎/L, 저층 0.47~5.79㎎/L)가 아주 낮은 상태로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거제사무소는 앞으로 기온이 상승하면 빈산소 수괴는 지속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빈산소 수괴가 발생한 해역에서는 수하식(패류, 미더덕, 멍게) 양식장의 경우 수하연 길이를 짧게 하는 등 철저한 어장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거제시 장승포에서 구조라, 해금강에 이르는 해역은 해수온이 18.1℃~19.3℃ 떨어진 냉수대가 발생했다.

거제사무소는 어류(육상)양식장의 경우 밀식방지와 급이량을 줄여 어류가 냉수대로 인한 폐사 등 스트레스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안어업의 경우 냉수대가 발생하면 따뜻한 바닷물에 사는 어종이 연안쪽으로 접근 하지 못하고 외해역으로 분산되기 때문에 어획량이 감소하는 영향을 받게된다.

또 연안을 항해하는 선박이 냉수대 발생해역을 항해할 경우 안개 발생으로 시야가 확보되지 않아 충돌과 같은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거제사무소는 빈산소 및 냉수대 발생동향을 수시로 어업인에게 문자메세지 등으로 알리는 등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서영천 기자  syc6871118@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