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학교가 작다고 아이들 꿈마저 작을 수는 없다’송정초·외포초 연합 소규모학교 운영 시범학교 추진

개교31주년을 맞은 송정초등학교(교장 김홍곤)와 외포초등학교가 경상남도교육청 지정 연구학교로 선정됐다.

경남도교육청의 ‘두레· 품앗이 활동을 통한 소규모학교 교육력 제고‘를 표명한 연구주제는 경제적인 측면만을 고려한 통폐합 대상 학교를 살아 숨쉬는 학교로 바꿔보겠다는 강력한 의지 표명에서 이뤄진 성과다.

송정초교 김홍곤 교장은 ‘"학교가 작다고 아이들 꿈마저 작을 수는 없다는 기치로 관내 외포초등학교(교장 허태열)와 함께 소규모학교 간 소통을 통해 서로 부족한 부분을 채우고 우수한 점은 나누는 두레ㆍ품앗이 학력향상 활동(Win-Win 전략)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외포초교 허태열 교장도 "이번 연구시범학교 운영을 통해 다양한 학습 동기를 부여하고, 뒤처지는 부분을 즉시 보완해 학생들의 학력 향상을 꾀하겠다"며 "두 학교간 필요한 정보 공유와 학부모들의 공교육에 대한 신뢰를 얻는데 최선을 다해 나갈 작정"이라고 밝혔다.

   

▲ 왼쪽부터 송정초 김홍곤 교장, 외포초 허태열 교장


 

뉴스앤거제  nng@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