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칼럼
거제문예회관 ‘섬의 기억’ 작품전9월 2일부터 16일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 강상복 '촛대바위'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이사장 권민호)은 오는 9월 2일(수)부터 16일(수)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기획작품전 <섬의 기억>을 연다.

동시대 작가 36인이 선사하는 아름답고도 사랑스러운 섬에 대한 기억들을 담은 이번 전시에서는 회화로 표현된 거제의 풍경과 우리네 삶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한국화와 서양화를 한 자리에서 만나보면서 각각의 방식으로 표현된 섬을 만나볼 수 있다.

먹으로 굵고 힘차게 항구를 표현해낸 최광규의 ‘심상’, 아득한 안개 속에 잠겨있는 섬과 가냘프도록 작은 고깃배의 대비가 처연한 감정을 이끌어내는 신철균의 ‘거제도 인상’ 등 한국화 작품을 비롯, 짙푸른 어둠 속에서 반짝반짝 빛나는 해변의 불빛을 아름답게 포착해낸 이선정의 ‘별이 빛나는 밤에’, 마치 깃털처럼 가벼운 붓질로 몽환적인 분위기를 보여주는 주영훈의 ‘섬’, 한지를 누르는 독특한 방식으로 표현해낸 지민경의 ‘우리’ 등이 전시된다.

   
▲ 이선정 '별이 빛나는 밤'

김종철 관장은 “이번 전시에서는 예술가의 예리한 시각으로 포착해 낸 아름다운 거제를 만나볼 수 있다” 며 “전시작품들을 감상하며 지친 마음을 힐링하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큐레이터의 무료 전시 해설 프로그램인 ‘해설이 있는 전시감상’이 매주 수요일 오후 2시와 오후 4시에 상시 진행된다.

30명 이상 단체일 경우 원하는 시간대에 사전신청도 받는다.

기획작품전 <섬의 기억>

○ 전시기간_2015년 9월 2일(수)~9월 16일(수)
○ 전시장소_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
○ 관람_오전 10시~오후6시(무휴/오후5시30분까지입장마감/무료)
○ 주최_거제시문화예술재단
○ 문의_055.680.1014

   
▲ 주영훈 '섬'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