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칼럼
거제가 낳은 화가 ‘양달석’ 화백 특별전거제문화예술회관에서 오는 3월 8일부터 27일까지

   
 
거제가 낳은 화가 ‘양달석’의 작품이 한 자리에 모인다. 거제 역사에 기념비적인 전시가 3월 거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이사장 권민호)은 오는 3월 8일부터 27일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양달석’ 특별전을 개최한다.

동심의 화가로 잘 알려진 여산 양달석은 한국미술사에서 근현대 선구적인 서양화가 중 한 명으로 학생들에게는 교과서에 수록된 작품 ‘나물 캐는 소녀’의 화가로 잘 알려져 있다.

이번 전시는 부산시립미술관과 경남도립미술관 등에서 소장하고 있는 여산 양달석 작품 30여점이 최초로 거제로 모인다는 의미가 있다.

   
 
한국 근대미술의 주역 가운데 한 명으로 평가되는 여산 양달석은 1908년 거제 사등면에서 출생하였으며 동경제국미술학교에서 수학하고 부산을 중심으로 하여 작가 활동을 하였다.

소와 목동이 등장하는 평화롭고 목가적인 농촌풍경을 동화 같은 기법으로 묘사하여 ‘동심의 화가’로 불린다.

거제문화예술회관 김종철 관장은 “부산시립미술관, 경남도립미술관을 비롯하여 여산 양달석 기념사업회 등 많은 단체와 여러 독지가들의 도움과 노력으로 마련된 보기 드문 전시”라면서 “양달석 선생의 고향인 거제에서 여는 의미있는 전시에 많은 시민 여러분들께서 오셔서 화가의 동화 같은 작품세계를 느껴보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매주 수요일 오후 2시와 4시에는 무료 연계 교육프로그램도 열려 인터넷으로 접수를 받고 있으며,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해설 프로그램도 단체 신청을 받아 지속적으로 운영된다. 전시 연계 교육프로그램 신청방법은 거제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양달석’ 특별전
○ 기간 : 2016년 3월 8일(화)~3월 27일(목)
○ 장소 :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
○ 주최 : 거제시문화예술재단
○ 관람 : 오전 10시~오후6시(오후5시30분까지 입장/무료)
○ 문의 : 055.680.1014
○ 전시기념 특별행사 : 3월 17일(목) 오후 7시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
(연계 교육프로그램 신청: 거제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전시안내<해당 전시 코너)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