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포토뉴스
장승포초축구부 제3회 경남축구협회장기 우승

장승포초등학교 (교장 강기룡) 축구부가 제3회 경남축구협회장기 겸 제46회 전국소년체전 남.녀 대표 선발전에서 당당하게 우승과 동시에 경남대표에 확정되었다.

장승포초등학교는 4일 창원 상남초와 8강에서 3:0으로 승리한 것을 시작으로 봉래초와 4강전에서 3:0으로 완승하였고, 6일 열린 결승전에서는 강호 마산합성초와 전반전 득점 없이 비기며 팽팽한 접전을 이어간 끝에 후반전 강주완 선수의 헤딩골로 1:0으로 승리하여 값진 우승컵을 안았다.

이번대회에서 우수 감독상은 전영진 감독, 우수코치상은 김경국코치, 최고득점상은 김서진(6학년), 최우수선수상은 방원준(6학년) 우수골키퍼상은 김호태(6학년) 선수가 각각 수상했다.

   
 
장승포초등학교 축구부의 이러한 쾌거는 그냥 이루어진 것이 아니다. 지난 1월 동계훈련 시 혹독한 추위에 손등과 입술이 갈라지며 흘린 땀과 어린선수들의 열정으로 만들어낸 것이다.

또한, 거제시체육회와 장승포초등학교, 거제시축구협회(회장 김종운)의 아낌없는 후원도 장승포초등학교 축구부가 우승의 결실을 얻는데 큰 힘이 되었다.

장승포초등학교 축구부는 주로 학부모들의 회비와 지역의 작은 후원 그리고 거제시의 축구영재지원금으로 운영되고 있으나, 많이 부족한 열악한 환경이며 앞으로 거제시와 지역 축구동호인들의 많은 관심과 후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어려운 현실속에서도 대회를 우승으로 이끈 전영진 감독은 “그냥 축구가 좋고 축구가 하고 싶은 아이들의 순수함과 간절함이 이룬 성과”라며, “3월부터 시작하는 주말리그와 각종 대회를 더욱더 열심히 준비해서 아이들의 꿈이 한층더 자라게 하고, 장승포초 축구부가 경남이 아닌 전국적인 축구부를 만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박춘광  nngpark@nat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춘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