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해금강테마박물관, 손선형 작가의 ‘작지만 소중한...’展 개최웃고, 울고, 찡그리는 등의 어린아이의 동심을 조소로 승화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은 오는 6월 1일부터 6월 29일까지 해금강테마박물관 내 유경미술관 5관에서 손선형 작가의 ‘작지만 소중한...’展을 개최한다.

이번 ‘작지만 소중한...’展에서는 웃고, 울고, 찡그리고, 익살스러운 얼굴 등 다양한 표정의 아이들을 조각으로 세밀하게 표현한 작가의 작품 20여점을 선보인다.

그의 작품소재는 ‘아이’이다. 작품으로 태어난 아이들은 웃고, 울고, 찡그리고, 해맑은, 새침스러움 등의 다양한 표정을 담고 있으며 천진한 아이들의 모습에서 따뜻한 감성을 불러일으키며 보는 이로 하여금 입가에 미소를 짓게 만든다.

손 작가는 “스쳐 지나가기 쉬운 일상의 소중한 시간과 행복을 담아 작업을 하여 한 번 보고 끝나는 것이 아닌 두고두고 봐도 기분 좋은 작품을 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유경미술관 경명자 관장은 “손선형 작가의 작품 속의 귀엽고 익살스럽고 새침한 아이들의 모습은 관람객으로 하여금 지친 일상에 위로가 되고 즐거움이 되어 행복하고 편안한 치유가 되길 바란다” 고 전했다.

한편, 손선형 작가는 성신여자대학교 미술대학 조소과 졸업, 성신여자대학교 대학원 조소과를 졸업하였고, ‘작지만 소중한’(대안공간 눈), ‘사랑해 사랑해 사랑해’(경인미술관), ‘한국조형작가회 해외정기전’(말레이시아), ‘나혜석의 후예 - 수원의 여성작가 30인’ 展, ‘조각, 색으로 물들다’(네팔국립미술관), ‘엄마의 일기’ 展(양평군립미술관), ‘조각으로 행복만들기’ (갤러리코사), ‘싱가폴 컨템포러리(싱가폴 썬텍시티) 등 등 총 200여회에 달하는 국내외 아트페어, 단체전 및 개인전, 초대전에 참여하여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현재 성신조각회 회원, 한국현대조형작가회 회원, 성남조각회 회원, 한국조각가협회 회원, 수원시미술장식심의위원, 성신여자대학교 출강 등을 역임하고 있다.

본 전시에 대한 문의는 해금강테마박물관 김다은 학예사(055-632-0670) 또는 홈페이지(www.hggmuseum.com)로 하면 된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