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단신
포로수용소유적공원 인터랙션 VR 체험관 OPEN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김경택) 포로수용소유적공원은 가상현실(VR) 세계 시장 전망에 맞춰 거제도 포로수용소를 배경으로 한 가상현실(VR) 체험 1관(라이더형)에 이어 체험 2관(게임형)을 오는 11월 3일 '콘텐츠명: 거제도 제3전선 - 魂身'을 오픈한다.

'거제도 제3전선 - 혼신'은, 1950년 한국전쟁 당시, 전쟁포로 17만 3천명을 수용했던 “거제포로수용소”를 배경으로 포로수용소 소장(돗드 장군)을 납치하는 친공포로들의 비밀작전을 “혼신”을 다해 막아내는 4명의 영웅을 통해 인터랙션 체험형 VR을 통해 실감나게 재현했으며, 남북분단의 아픔과 냉전시대의 이념갈등을 잘 나타낸 VR 콘텐츠로 인정받아, 1차에 이어 추가 공모전에서 ‘16년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의 '지역특화 융복합 콘텐츠 개발사업'에 선정되어 거제시와 함께 추진 중에 있는 프로젝트이다.

콘텐츠는 포로수용소라는 지역자원과 기존 VR 콘텐츠의 스토리를 활용해 연속적인 경험을 제공하면서도, 4인 동시 연계 플레이가 가능한 인터랙션 체험형 VR 게임으로 체험자의 몰입도 및 흥미를 극대화 시키며 각 스테이지별 난이도와 미션에 따라 유저 체험과 전략의 차별화를 통해 변별력을 강화하여 재방문을 유도할 계획이다.

인터랙션 VR 체험관(포로수용소 평화탐험체험관 1층)

'거제포로수용소유적공원 평화미래탐험관 1층(평화파크)'내에 설치되어 있으며 '인터랙션 체험형 VR 체험관'을 거제시민, 단체 및 개인 관람객을 위한 무료체험(10월 27일 ~ 10월 31일) 행사를 진행하고 콘텐츠에 대한 설문조사를 통한 다양한 의견을 듣고자 한다.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사장 김경택)는 VR 체험 1관에 이어 이번 인터랙션 VR 콘텐츠 개발을 통해 역사 교육 체험관으로 거제시의 새로운 볼거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으며, 앞으로도 포로수용소 내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하여 VR 시리즈 영상을 제작 ·발굴할 계획이라 밝혔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