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단체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 해안변 환경정비

거제시(시장 권민호)는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지사장 김득락) 직원 30여명과 지세포 어촌계(계장 박종만)원 20명과 함께 석유공사 일원 해안변에 집적된 폐스티로폼 등 해양쓰레기 1.5톤을 지난 10월 24일 오전에 수거했다.

한국석유공사 거제지사는 2016년부터 거제시에서 추진하는 『초록 빛 바다 1연안 가꾸기』사업의 협력기관으로 참여해, 거제시로부터 지정받은 석유공사 일원 해안변을 책임 관리하고 있는 공사다.

이날 청소를 주관한 김득락 지사장은 “이 곳 해안변 쓰레기 유입실태를 수시로 관찰하고 지속적인 해안변 환경정비로 아름다운 청정 바닷가 만들기에 일조를 다 하겠다”고 참여 직원들과 함께 다짐하면서도 끝없이 밀려오는 해양 쓰레기 근절 방안이 전무한 현실에 마냥 안타까운 마음이라 전했다.

특히 석유공사 거제지사는 2016년 거제시 종무식 때 공사 전 직원들의 혼연일체로 해양환경 보전에 기여한 공노로 거제시장 훈격의 기관표창을 수여 받는 등 해양환경 정화에 선도적인 역할을 다 하고 있다고 거제시청 어업진흥과 담당자가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