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거제시 공동육아나눔터 2호, ‘우리아이함께키움터’ 아주동에 개소

거제시(시장 권민호)는 11월 8일 아주동 근로자가족복지회관에서 우리아이함께키움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서일준 거제시 부시장, 김대봉, 전기풍 의원 및 아주동 통장협의회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가족품앗이 회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개소를 축하하고 현판식을 진행했다.

우리아이함께키움터는 부모들이 자녀들과 함께 육아경험과 정보를 소통하고 장난감과 도서를 이용하면서 이웃 간 자녀돌봄 품앗이를 할 수 있는 놀이공간으로, 지난해 경상남도의 우리아이함께키움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5천만 원 상당의 리모델링 공사를 마친 후 개소하게 되었다.

서일준 부시장은 “부모들이 언제든지 아이들 손을 잡고 찾아와서 소통하고 가족품앗이로 아이를 함께 돌볼 수 있는 공간을 확대하여,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한 이용자는 “가족프로그램에 참가하기 위해서 옥포까지 가야했는데 집 가까운 곳에 나눔터가 생겨서 너무 좋다, 아이랑 함께 자주 오게 될 것 같다 ”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