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단신
해금강테마박물관, 박정열 작가의 '일상(日常) 그리고 부족함' 展오는 3월 1일부터 4월 29일까지 유경미술관 1관에서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은 오는 3월 1일부터 4월 29일까지 유경미술관 1관에서 박정열 작가의 '일상 그리고 부족함'展을 개최한다.

'일상 그리고 부족함'展은 해금강테마박물관이 봄맞이 특별전으로 서양화가인 박정열 작가의 작품 약 15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작가 박정열은 사물의 가시적 아름다움보다 사물의 본질을 추구한다. 거친 붓자국과 드로잉자국이 그대로 드러나는 그의 인물화와 일상을 담은 풍경화를 보면 그는 분명 ‘예쁜’ 그림을 그리기보다 사물의 실체와 의미를 담아내려고 노력한다.

유경미술관 경명자 관장은 “자전거와 노인, 판자집과 앙상한 가로수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많은 ‘아픈’ 자화상들을 떠올리게 한다"며 "박작가의 이번 작품들을 보며 우리들 속 동병상련의 정을 느껴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박작가는 현직 고등학교 미술교사로서 작품활동도 열정적으로 하고 있다. 개인전 3회, 아트대구(EXPO), 부산국제아트페어(부산 BEXCO), Beautiful Asia국제미술교류전, 한국현대미술100인전(경주EXPO) 참여, 경북,대구,울산 등 시도 미술대전 심사위원을 역임하는 등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