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국도우회도로 계룡산 나들목(IC) 4월 중 '개통'거제공고 뒷편 우회도로 진출입로 … 개통되면 상동 집중됐던 교통량 분산 기대
내달 10일 개통 예정인 국도 14호선 거제 계룡산 나들목 건설 구간. /사진=거제시

장평동에서 상문동을 거쳐 아주동으로 이어지는 국도 14호선(우회도로) 구간 '계룡산 나들목(IC)' 개통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지난 2011년 사업추진 후 8년 만의 성과다.

거제시에 따르면 국도 14호선과 거제공고를 연결하는 계룡산 나들목(길이 411m) 공사는 현재 95% 공정으로 다음 달 10일께 준공 예정이라는 것. 사업비는 모두 95억9700만원(공사비 48억5800만원·보상비 43억8300만원·기타 3억5600만원)이 들었다.

애초 2011년 사업에 들어가 그해 5월 실시설계용역을 마쳤으나, 사업비 대부분을 시비(市費)로 조달하는 까닭에 예산 부족으로 한동안 추진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심지어 2013~2014년에는 아예 시비를 투입하지 못했고, 2016년에야 시비 20억원을 투자하는 등 본격화 단계로 접어들었다. 토지 보상 등을 끝내고 실제 공사에 들어간 건 지난 2017년 1월이다.

시는 계룡산 나들목 공사와 관련해 최근 들어 나들목과 연결되는 기존 도로(신현도시계획도로 중로 2-5호선)의 경사를 완만하게 다듬는 공사도 진행 중이다. 거제공고 후문에서 허브카운티 정문 구간(약 60m)으로 지난달 11일부터 차량 통행을 막고 도로 높이를 1m가량 낮추는 공사를 하고 있다. 이 공사는 오는 28일까지 마칠 계획이다.

시는 다음 달 계룡산 나들목이 개통하면 기존 상동 나들목에 집중된 교통량이 분산되면서 교통 혼잡이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도심지에서 진출입이 편리해짐에 따라 우회도로 접근성도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비 부담이 큰 사업인 데다 예산 확보와 토지 보상 등으로 착공이 지연되면서 전체 사업 기간이 길어졌다"며 "차선 도색, 신호등 설치 등 남은 공정을 잘 마무리해 차질없이 완공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