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署, 외국서 밀반입한 마약 유통한 일당 등 무더기 검거

외국에서 마약을 몰래 들여와 판매한 일당 등이 무더기로 붙잡혔다.

거제경찰서는 22일 코카인·필로폰·대마 등 마약류를 유통·투약한 83명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검거해 ㄱ(26) 씨와 ㄴ(39·외국인) 씨 등 28명을 구속했다. 이와 함께 코카인 486g(시가 1억 9000만 원), 필로폰 85g(시가 2억 8000만 원), 대마 55.8g(시가 520만 원)을 압수했다.

경찰이 압수한 필로폰과 주사기 등. /거제경찰서

ㄱ 씨는 서울 이태원 한 클럽에서 만나 알게 된 ㄴ 씨와 지난해 7월 브라질에서 산 코카인 1kg을 몸에 숨겨 공항을 통해 국내로 밀반입한 뒤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ㄱ 씨에게 대마를 판매한 ㄷ(36) 씨와 이들로부터 코카인·대마를 구매해 투약한 사람 등 46명을 함께 입건했다.

경찰은 또 집중 수사를 벌여 거제·통영·고성·밀양·김해·부산 등 영남권 일대에서 필로폰을 판매하거나 투약한 피의자 35명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마약 투약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판매 경로를 면밀히 추적하는 등 수사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마약류 공급을 차단하기 위해 밀반입책과 판매책 검거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