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동수 시의원, 고수온피해 가두리양식장 방문일운 동부 둔덕 등 현장 살펴보고 어민애로 청취

거제 앞바다에 고수온 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김동수의원은 20일 고수온으로 인해 양식어류 폐사 피해를 입은 일운,동부,남부,둔덕 지역 가두리 양식장과 육상 축양장을 방문, 양식어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어민들이 전하는 이번 고수온의 특징은 정상적인 수온을 유지 하다가 갑작스런 수온변화로 어류가 스트레스를 받아 면역기능이 저하돼 폐사하는 것으로 보인다는 것.

김동수 의원은 “어민들은 고수온피해, 적조피해, 경기침체로 인한 어가하락 등 3중고에 매우 힘들어 하고 있다”면서 “정부의 피해 지원규모는 현실과 동떨어져 복구에는 턱없이 부족하다“며 제도개선을 위해 보다 심층적으로 문제를 살펴보고 해결책을 찾는데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