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물
김해연 전 도의원, 중국 청도시 투자사절단 맞아니쉬만 투자협회장 등 40여명 17일 2박3일 일정 거제방문

김해연 전 도의원이 한국을 방문한 중국 청도시 기업가협회를 비롯한 투자사절단과의 만찬에 참석해 향 도시의 우호협력을 강조했다.

청도시 기업가협회를 비롯한 투자사절단은 지난 17일 2박3일 일정으로 거제를 방문했다. 니쉬만 청도시 투자자협회 회장을 비롯한 40여명의 대규모 방문단이었다.
우리 지역의 대표적 관광객인 외도와 해금강, 그리고 주요 산업과 함께 경관이 빼어난 남부면지역을 중심으로 들러보고 체육행사를 갖기도 했다.

첫날 저녁 만찬에 참석한 김해연 전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 거제시와 청도시는 산업도시와 바다를 접하는 등 공통된 특징이 많다"면서 "거제는 제주보다도 더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보유한 투자 적지"라고 강조했다. 또 “향후 거제시와 청도시가 형제의 도시로 발전해 가면 좋겠다"는 기대도 덧붙였다.

니쉬만 회장은 답사에서 "양도시의 우호증진을 희망하며 교류가 계속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니쉬만 회장은 또 "양도시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 될 수 있도록 많은 여행객들과 투자자의 빈번한 왕래를 추진하겠다"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이날 만찬에는 김 전 의원을 비롯해 안석봉 거제시의원과 이태열 거제시의원이 참석했다.
중국 청도시는 중국 산동성의 중심도시이자 가장 근대화가 빠른 도시 중의 하나인 산업도시이며, 세계적으로 유명한 칭따오 맥주가 있는 곳으로 인구가 900백만명에 달한다.

한편, 이날 청도시기업가협회의 거제방문에는 추진주체가 민간단체로 알려져 있으나, 관광거제를 부르짓는 거제시에서는 안내나 만찬에 아무도 참석하지 않은것으로 알려져 뒷말이 무성하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