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 6번째 확진자, 부산대서 최종 판정결과 '음성'11일 새벽 양성판정 후 이날 밤 양산부산대병원 검사결과 2회 '음성'

지난 11일 거제에서 발생한 코로나19 6번째 확진자 A씨(남, 71년생)가 검사결과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A씨(경남 84번, 71년생, 남성)는 3월 8일(일) 코막힘 등 감기증상이 있어 9일(월) 거제시 대우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진행했다.

11일(수) 오전 0시께 양성판정(검사기관 : 녹십자의료재단)을 받아 11일(수) 양산부산대병원에 입원했으나 양산부산대병원 자체 검사 결과 2회 음성이 나왔다.

시에 따르면 1차 양성, 2차 음성으로 결과가 서로 달라 3월 13일(수) 오전 10시께 6번 확진자 검체를 재채취해 경남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3월 13일(수) 18시께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변광용 시장은 시민들에게 외출 및 관외 지역 출입, 다중이용시설 방문 등을 자제하고 코로나19 예방 국민행동 수칙을 잘 지켜 앞으로 더 이상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며 시에서도 코로나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기침, 발열 등 의심 증상 발생시 ☎1339 또는 거제시보건소(☎639-6200)로 즉시 연락할 것을 거듭 당부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