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문상모 후보, "5일장·재래시장 손님 줄어 마음 아프다”휴일 오전 거제5일장 찾아 선거운동

문상모 더불어민주당 거제시 국회의원 후보가 29일 오전 거제5일장을 찾았다.

거제5일장은 거제면 복개천을 중심으로 끝자리가 4일, 9일 열리는 거제시에서 유일한 전통시장이다.  

예로부터 장이 열릴 날을 기다리는 서부거제권의 주민들에게 장터는 익숙하고 인기 있는 장소다.

코로나19로 임시휴장에 들어간 이후 모처럼 열린 거제5일장을 찾은 문상모 후보에게 상인들은 “지역경제 살려달라”는 바람을 전했다.

문상모 후보는 “5일장의 매력은 ‘사람 냄새’다. 코로나19로 어렵지 않은 곳이 없지만 특히 재래시장과 전통5일장의 피해가 크다. 마음 아프다”고 안타까워했다.

문 후보는 이어 “지역상권 살리고 취약계층에 힘이 되는 ‘긴급재난기본소득 지원’을 거제시에 요청했다”는 말을 상인들에게 전했다.

그러면서 "정부의 소상공인 대출 및 금융지원 결정, 경남도의 ‘경남형 긴급재난소득지원’ 결정 등 지역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만큼 다 함께 노력해서 어려움을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