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서일준 의원, "지역 발전에 여야 따로 없다"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고속도로 연장, KDDX 문제 등 거론

서일준 의원이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국민의힘 경남도당-경상남도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해 김경수 경남도지사에게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초당적 협력을 당부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서일준 의원과 윤한홍 국민의힘 경남도당 위원장을 비롯, 박대출·조해진·윤영석·박완수·강기윤·이달곤·정점식·강민국·최형두·하영제 의원 등 도내 국회의원들이 모두 참석했으며 도에서는 김경수 지사, 하병필 행정부지사와 주요 현안 소관 실·국장이 참여했다.

서 의원은 경남도정 현안 설명 및 예산사업 건의에 앞선 모두 발언에서 거가대교 통행료 인하 정책의 실질적 효과를 위한 협력을 당부하고, 통영-거제-부산 U자형 고속도로망 구축을 위한 대전-통영 간 고속국도 연장 추진에 대해서도 도의 관심과 협력을 촉구했다.

또 지난 9월 1일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정책질의에서 방위사업청장을 상대로 질의한 바 있는 ‘한국형 차기 구축함 사업(KDDX)’과 관련, 선정 과정의 공정성이 담보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김 지사에게 제의하기도 했다.

한편 김 지사는 협의회 인사말에서 "도민의 안전과 경남의 발전, 특히 비수도권 지역의 권역별 균형발전에 있어서는 여야가 따로 있을 수 없다"며 내년 국비 확보에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이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협의회 중 서일준 의원의 발언 및 주요활동과 관련한 상세한 내용은 유튜브 ‘서일준 TV’나 페이스북, 밴드 등 SNS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