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포토뉴스
거제오광대 열일곱 번째 정기공연 펼친다오는 31일 오후 2시, 장승포 수변공원에서

거제오광대(대표 서한주)는 오는 31일(토) 오후 2시부터 3시간 동안 장승포 수변공원에서 정기공연을 개최한다. 2006년에 시작해 올해 17회로 이어지는 이번 공연은 회원 120명이 참여해 거제지역 고유의 문화예술을 재현한 탈춤을 선보인다.

거제전통 기방허튼춤을 비롯해 양반 덧뵈기춤, 문둥이탈춤, 양반 각시탈춤, 사자와 선비탈춤을 선보이는 데 이어 경기민요, 부채춤, 교방춤, 난타, 밸리댄스, 색소폰연주, 디딤새판굿 등 초청공연도 마련하고 있다.

서한주 대표는 “코로나 19로 지친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한바탕 웃음판을 선사하고 싶다”면서 “잠시 일손을 놓고 거제시민과 함께 거제전통탈춤을 향유하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거제오광대는 1998년 거제풍물 및 탈놀이 동아리 단체로 시작했으며, 거제탈춤 연구회(2001) 발족에 이어 거제탈놀이민속보존회(2004)를 창립하면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거제문화원 전통민속한마당잔치, 옥포대첩기념축제에 이어 거제섬꽃축제, 경남전통예술축제, 국제펭귄축제, 공룡세계엑스포축제 등 각종 축제에 초청돼 거제고유의 탈춤을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또한 KBS TV 문화공감 프로그램에 출연해 거제오광대의 재현과정을 보여줬으며, 경남도지사기 전국농악경연대회에서도 우수상을 받는 등 22년째 거제전통예술 보존 및 전승사업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