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포토뉴스
제10회 거제시 장애인 예술제, '가을 향기愛 예술을 품다'

거제시장애인연맹(회장 김은실)은 지난 17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거제문화예술회관 야외공연장에서 ‘2020년 제10회 거제시 장애인 예술제’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개막식과 본행사로 나눠 진행됐고 장애인 예술공연 참가자와 비장애인 예술공연 등 총 10개팀 90여 명이 참가했다.

식전행사에 오프닝으로 거제애광원 소울팀 난타공연과 거제소리사랑예술단 성악가 김성경의 공연과 축포로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거제시의원인 안순자 시인의 시낭송과 거제시장애인연맹의 부설기관 거제또바기장애인풍물단(퓨전 노래사물놀이)의 공연, 시각장애인 전영진 씨의 성악, 거제소리사랑예술단 GJ크루줌바의 줌바댄스가 선보였다.

이어 거제반야원 반야오광대에서 사자탈춤, 거제시두바퀴합창단의 합창, 거제시장애인댄스스포츠연맹 몽돌이몽순이의 장애인댄스스포츠, 가수 김은주의 축하공연으로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예술제에는 코로나-19로 많은 시민들과 함께 하지는 못했으나, 유튜브 채널(거장연TV)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로 450여 명이 시청하며 함께 했다.

주요 내빈으로는 변광용 시장을 비롯해 서일준 국회의원, 김용운·김두호·전기풍·안순자 시의원, 거제시장애인단체총연합회 이미경 회장 등이 함께 했다.

김은실 회장은 이 자리에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문화적, 예술적 장벽을 없애고 소통과 교류의 장이 되어 문화의 정서를 공유할 수 있는 예술제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누구나 함께 즐길 수 있는 예술제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연맹에서는 예술제를 보지 못한 시민들에게 이달 내에 유튜브 채널 “거장연TV”에서 개막식 및 본행사 영상을 편집한 콘텐츠를 업로드해 시청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하는 거제시 장애인 예술제는 향유, 창조, 참여, 미래의 테마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우러져서 소외된 장애인문화가 함께 누리는 모두의 문화로 나아가는 시간이됐다.

한편 거제시장애인예술제는 제1회부터 제9회까지 주류문화에서 배제된 고립적인 장애인문화예술에 대한 선을 탈피하기 위해 시작됐다. 이후 ‘장애(Disability)’를 주제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문화적 감수성과 예술성에 차이가 없음을 공감하는 축제로 자리매김 돼 왔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