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대우조선해양, 'LNG운반선 사이버 보안' 기본 인증 획득외부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스마트십 안전하게 보호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LNG운반선

강화된 기술 경쟁력으로 침체된 글로벌 수주 경쟁에서 우위 선점 기대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이성근)이 한국선급(KR)으로부터 'LNG운반선 사이버 보안' 기술에 대한 기본 인증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현재 글로벌 조선·해운업계에서는 해상의 선박과 육상을 실시간으로 연결하는 등 선박 운항 기술에 첨단 디지털 기술을 융합한 스마트십 도입이 활발하다. 이에 사이버 보안(Cyber Security) 기술은 운항 중인 선박이 해킹 등 외부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주요 데이터와 네트워크 등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역할을 해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최근 국제해사기구(IMO)가 2021년부터 전세계 해운사와 선박을 대상으로 사이버 리스크에 대한 보안 기준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하는 등 글로벌 선주들에게 스마트십 운항과 관리에 필요한 사이버 보안 시스템 마련은 이제 필수가 됐다.

이번에 대우조선해양이 개발한 사이버 보안 기술은 안전 및 위험성 평가를 비롯해 △실시간 데이터 송수신 점검 △정보기술(IT) 및 운영기술(OT)에 대한 잠금 보안 △인공위성을 활용한 실시간 안티바이러스 백신 업데이트 △IP 필터를 통한 방화벽 기능 및 시스템 자동 백업 등 총 48가지 항목으로 한국선급에서 제시한 엄격한 인증 기준을 모두 통과했다.

권오익 대우조선해양 기술본부장(전무)은 "이번 인증으로 선주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스마트한 선박을 제공하게 됐다"며 "지속적인 디지털 기술 경쟁력 확보로 코로나 팬데믹 국면으로 침체된 수주 시장에서 우위를 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이 기술을 자체 개발한 스마트십 솔루션 ‘DS4’에 적용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스마트십을 건조해 이 분야 수주 경쟁력을 한 층 높여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