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삼성重, 다목적 해상실증 시스템 구축 사업자 선정2만톤급 해상실증 선박에 스마트십 플랫폼 '에스베슬' 구축

스마트십, 기계고장진단 기술로 國産 기자재 검증 및 고도화
'에스베슬', 경제안전운항에서 고장진단예측까지 토탈 솔루션 진화

삼성중공업이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KOMERI)이 수행하는 '다목적 해상실증 플랫폼 성능 고도화 시스템 구축' 사업자로 최종 선정되었다고 7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부산광역시가 지원하는 국책과제로, 정부 주도로 건조할 예정인 2만톤급 실증 선박에 삼성중공업은 기계고장진단 기술이 포함된 자사 스마트십 플랫폼 '에스베슬(SVESSEL)'을 탑재하고 국내 조선 기자재 업체의 친환경 장비 성능 검증 및 고도화와 관련된 연구를 2023년까지 수행할 계획이다.

실증 시스템이 구축되면 국내 조선 기자재 업체들은 삼성중공업의 스마트십 플랫폼을 활용해 보다 빠르고 체계적인 데이터 수집 및 검증이 가능하며, 삼성중공업의 선박 건조 노하우와 고장진단 기술로 제품 성능 및 품질 개선에 획기적인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은 정부가 '조선산업 경쟁력 강화'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국책과제 중 하나로, 실선 적용 실적(Track record)이 없는 국내 친환경 조선 기자재 업체들에게 실증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실질적인 시장 진입 기반 확보를 지원하는 것이 주목적이다.

삼성중공업은 사업자 선정 평가에서 글로벌 탑티어(Top-tier) 수준의 친환경 선박 건조 기술과 경험을 인정받았으며, 특히 ▲친환경 기자재에 대한 성능 데이터 확보 및 검증 인프라 ▲기계 데이터 분석 기반의 신뢰성 높은 유지보수 기술 등 스마트십 기술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동연 삼성중공업 조선해양연구소장은 "삼성중공업 스마트십 기술이 국내 조선 기자재 업체들의 IT 기술이 융합된 친환경 제품 개발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에스베슬의 고장진단예측 및 유지보수 기술을 더욱 고도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