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거제시민축구단 K4리그 홈 개막전 아쉬운 패배13일 거제종합운동장에서 관중 1000여명 운집 …한재민 선수 팀창단 첫 득점

4부리그(K4) 신생팀인 거제시민축구단(감독 송재규)은 3월 13일 오후 2시 거제종합운동장에서 진행된 시흥시민축구단과의 K4리그 홈 개막전에서 2:1로 아쉽게 패배했다.

거제시민축구단은 선발 라인업으로 GK 최성겸이 골문을 지켰고, DF 최주용, 여재율, 박동혁, 표기철이 수비라인을 구축했다. MF 이주형, 엄승민, 한재민, 이유찬이 허리를 맡았고, FW 태현찬, 구현우가 공격의 선봉장에 섰다.

전반 10분 시흥시민축구단의 주장 송민우 선수에게 프리킥 선제골을 실점하였지만, 거제시민축구단은 추가 실점 없이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 68분 시흥시민축구단 김진현 선수에게 추가골을 허용해 패색이 짙었지만, 후반 74분 한재민 선수의 팀 창단 첫 골이 터지면서 추격을 불씨를 살렸다.

거제시민축구단은 끝까지 맹공을 퍼부으며 골 찬스를 만들었지만, 여재율 선수의 헤딩슛이 골대를 맞는 등 골 문턱에서 좌절하며 최종 스코어 2:1로 아쉽게 경기를 마쳤다.

이 날 경기에는 구단주 변광용 거제시장을 비롯, 서일준 국회의원,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김환중 거제시체육회 회장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해 거제시민축구단의 첫 경기를 응원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으로 인해 부분적 관중 입장으로 이뤄졌지만, 약 1,000명 이상의 많은 관중이 경기장을 찾아주며 거제시민축구단의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거제시민축구단의 K4리그 2라운드 경기는 오는 21일 오후 3시 거제종합운동장에서 충주시민축구단과의 홈경기로 펼쳐진다.

경기 시작에 앞서 구단주인 변광용 시장이 거제시민축구단 선수들과 일일이 수인사를 나누고 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