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대우조선해양, 2650억 규모 초대형LPG운반선 3척 수주올해 수주한 19척 중 15척이 이중연료 추진선박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초대형LPG운반선

LPG 이중연료 추진장치 적용된 친환경 선박

대우조선해양이 초대형LPG운반선 3척을 수주하며, 늦게 출발한 수주에 기세를 올리고 있다.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이성근)은 유럽지역 선주로부터 9만1000㎥ 규모의 초대형LPG운반선(VLGC : Very Large Gas Carrier) 3척을 약 2650억원에 수주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선박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3년 하반기까지 선주측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LPG운반선은 LPG 이중연료 추진장치가 적용된 친환경 선박이다. 이와 함께 대우조선해양의 연료절감 기술이 적용돼 경제성이 강화됐다.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수주한 19척의 선박중 무려 80%에 가까운 15척이 이중연료 추진선박으로 친환경 선박 건조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거제 옥포조선소 관계자는 “이번 수주로 대우조선해양의 친환경 선박 건조 기술력을 다시 인정 받았다.”며 “최고 품질의 선박을 건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현재까지 초대형원유운반선 10척, 초대형LPG운반선 5척, 컨테이너선 4척 등 총 19척 17억9000만 달러 상당의 선박을 수주해 목표 77억 달러 대비 약 23%를 달성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