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재부거제향인회, 거제시에 '거향 제11호' 전달27일 창간 40주년 기념 발간지 500부 전달 받아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지난 27일 재부거제향인회(회장 박용택)로부터 향인회지 「거향 제11호」 500부를 전달받았다.

「거향 」은 재부거제향인회가 5년 주기로 발간하는 회지로서 1981년 처음 발간하였으며, 올해는 창간 40주년 특집으로 「거향 제11호」를 발간하였다.

「거향 제11호」는 거제의 기본현황과 관광명소, 향인회 주요활동, 임원 소개 등을 담고 있으며, 전달된 회지는 거제시를 통해 면·동 주민센터와 각급 학교, 공공기관 등에 배부 될 예정이다.

박용택 회장은 “재부거제향인회의 애정이 담긴 「거향 제11호」를 통해 고향 거제와 더욱 가깝게 소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변광용 시장은 “고향을 그리는 애틋한 마음과 자부심이 오늘 전달받은 책자에 담겨 있는 느낌을 받았다.”라며 “재부거제향인회의 소중한 기록들이 미래에는 중요한 자산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

한편 거제시는 향인을 대상으로 향인증을 발급하여 거제시가 설치·관리하는 공공시설뿐만 아니라 일부 유람선, 숙박업소 이용 시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