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물
요트 국가대표 이태훈 항저우 아시안게임 출전

거제 둔덕 출신 요트(IQFOIL급)국가대표 이태훈(36세) 선수가 2022년 9월10일~9월25일까지 중국 항저우에서 열리는 제19회 아시안 게임에 대한민국 요트(IQFOIL급)국가대표 선수로 출전이 확정됐다.

이번 출전 선수 확정은 2022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파견선수 선발을 위해 대한요트협회가 지난 3월21일~24일까지 부산 수영만 국제 요트 경기장에서 개최한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에서 1위를 함으로서 출전선수로 확정된 것.

그동안 이태훈 선수는 2008년 중국 베이징올림픽, 2012년 영국 런던 올림픽, 2016년 브라질 리우올림픽에 한국 요트대표선수로 3회 연속 출전하여 상위권 성적을 거두었으며, 2010년 증국 광저우 아시안게임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2018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에 3회 연속 출전하였고,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는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지금까지 요트 국가대표를 15년째 이어오고 있는 이선수는 국가대표 선수들의 평균 나이를 훨씬 초월하는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피나는 극기훈련과 해외 전지훈련 등을 통하여 이를 극복하고, 세계 정상급 선수들과의 기술교류는 물론 대회가 있을 때 마다 각종 국제대회에 출전하여 세계 상위권 성적을 유지하고 있다.

이태훈 선수는 올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2년 후 2024년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하는 올림픽에 출전하여 영예의 메달을 목에 거는 것이 본인의 요트인생에서 가장 큰 소원이라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