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해양레포츠 첫걸음 거제요트학교 개교11월24일 일운면 지세포항(조선해양문화관 옆 )서 개교식
   

   
▲ 김병원 거제요트학교장
해양관광거제를 표방하는 거제시에 실질적인 해양산업 기반시설이 들어선다. 일운면 지세포항에 들어서는 거제요트학교 개교가 그것.

일운면 지세포리 조선해양문화관 옆 어항부지에 건물규모 174㎡, 요트20척 규모 계류시설을 갖춘 거제요트학교는 지난 6월20일 학교건물 신축에 들어가 지난 9월22일 공사를 마무리했다.

오는 11월24일 개교식이 예정된 요트학교의 학교장은 김병원 거제요트협회장이, 김창성 전시의원이 부학교장, 김병철 거제요트협회이사가 행정관을 맡는다. 이밖에 사무국장, 팀장, 강사, 총무 등으로 학교조직을 구성하고 있다.

요트학교가 보유하고 있는 장비는 크루저급 요트 2척, 딩기급 요트22척, 윈드서핑 20척, 제스트기, 구조선 및 바나나보트 각 1척 등이다.

개교식과 함께 시작될 요트학교 프로그램은 청소년 및 시민요트교실, 대학수업 및 기업연수, 평일 직장인을 위한 주말반 요트교실 등을 준비하고 있다.

김병원 학교장은 "거제시가 해양관광도시를 지향하면서도 지금까지 해양레포츠 분야 기반시설은 사실상 전문한 상태였다"며 "해양레저스포츠 도시를 꿈꾸는 첫 발걸음이란 자부심으로 요트학교를 운영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거제요트학교 홈페이지 geojeyacht.co.kr
문의: 055) 682-1100 /070-8846-1154

   

   
▲ 거제요트학교 수강인원

   
▲ 거제요트학교 위치도. 일운면 지세포항 조선해양문화관 옆에서 오는 24일 개교한다.


요트경기 방식은?

요트경기는 삼각코스, 사각코스 혹은 M자코스, 풍상풍하 코스 등을 선택하여 해상에 부표를 띄워 정해진 시간(TIME LIMIT 보통 1시간 30분)내에 가장 빨리 완주한 배를 승자로 하는 경기이다.

 스타트는 확실한 선을 그어 놓고 그 선 안에서 정지하고 있다가 신호와 함께 일시에 출발하는 다른 종목과는 달리. 1개의 해상부표와 본부선(RC정)과의 가상선을 ㅡ타트라인으로 하여 경기에 참가한 요트는 그 가상선 안쪽에서 맴돌며, 스타트 신호를 기다린다. 스타트신호에 앞서 먼저 스타트라인을 횡단한 요트는 되돌아 와서 벌칙을 이행 한 후에 다시 스타트해야 한다.

 그날의 바람, 조류, 파도 등 해상상태에 영향을 받는 요트경기는 한번의 레이스로 성적을 정하지 않고 여러 번의 레이스를 거친 다음 종합점수로 순위를 정한다. 국내, 국제경기에서는 1일 1회~2(3)회 레이스를 펼쳐 총 7~9차례의 레이스를 치르며, 그중 가장 나쁜 성적의 레이스벌점을 밴 나머지 레이스벌점의 합계로 승패를 결정한다(자세한 사항은 각 대회 공시서 참조).

 채점방식으로는 보너스점수 채점방식과 낮은 점수(LOW-POINT) 채점방식이 있다. 보너스 점수 채점방식은 1위 0점, 2위 3점, 3위 5.7점 4위 8점, 5위 10점, 6위 11.7점, 7위 이하는 순위 +6점이 벌점으로 주어진다. 그리고 낮은 점수(LOW-POINT)은 1위 1점, 2위 2점, 3위 3점, 4위 4점...... 이다. 최근에는 낮은 점수 방식을 많이 사용한다.

 스타트 하는 절차를 차례로 살펴보면,
①예고신호 - 스타트 시각 5분 전에 본부선의 마스트에 클래스기가 오르고 소리 신호 한번이 울린다.
②준비신호 - 스타트 시각 4분 전에 본부선의 마스트에 P기 또는 1, 2, 경정기가 오르고 소리 신호 한번이 울린다.
③1분전 신호- 준비신호기(P기 등)를 내리고, 긴 소리 신호 한번 스타트 - 클래스 기가 내려지고 소리 신호 한 번이 울린다.

 경기 중 다른 요트가 규칙을 위반함으로써 불리하게 되면 항의의 표시로 상대에게 소리를 지르고 경기를 마친 후 서면으로 항의서를 항의 위원회에 제출한다.

   


이선미 기자  sml@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지세포항 2009-11-16 23:48:45

    거제도는 요트를 하기에는 전국 최고를 자랑하는 지형적인 여건이지만, 거제시와 지도자들의 무관심 속에 방치되다시피 한 것이 사실입니다. 비록 뒤 늦은 출발이지만, 거제 요트인이 하나가 되어 전국에서 제일 가는 요트학교로 거듭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거제요트학교 개교를 진심으로 축하하면서, 거제의 요트가 세계속으로 뻗어 나가기를 진심으로 희망합니다.   삭제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