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죽여야만 사는 경기’ 서바이벌 경기대회28~29일, 구 구조라분교서…참가비 무료, 기념품 지급

   
 
긴 장마 끝에 뜨거운 햇살. 바닷물에 첨벙 뛰어들지 않으면 살이 탈것만 같은 뜨거움이 계속되는 여름이다. 뜨거운 햇살을 한방에 날려버릴 그 무엇이 있다. 바로 구조라해수욕장에서 열리는 서바이벌 게임대회.

제18회 ‘바다로, 세계로, 거제로’ 축제를 맞아 구조라관광어촌정보화마을에서 주관하는 서바이벌 경기대회가 올해로 두번째 구조라해수욕장 인근 구 구조라분교에서 개최된다. 경기는 7월 28일부터 29일까지 2일간 열리고 참가비는 무료다.

첫날인 28일, 가족팀이 참여하는 경기로서 팀을 짜서 하는 대항경기가 아니라, 가족까지 즐기며 체험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둘째날인 29일에는 일반팀을 대상으로 16개 팀이 참가하며, 한 팀 2명씩으로 토너먼트 식으로 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무료참가 경기지만 상품도 푸짐하다. 가족팀은 전원 기념품을 제공하며 일반팀은 1, 2위 팅에 대해서 트로피를 수여한다. 상품도 1위는 6만원 상당 지역특산품, 2위는 5만원 상당의 3·4위도 5만원 상당의 지역특산품을 상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우수한 기량을 보인 개인 10명에게는 별도 시상품을 지급하며, 모든 참가자에게도 기념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내가 죽지 않으면, 남을 죽여야 하는 경기. 하지만 실제로 죽이는 경기가 아닌 재미로 하는 경기다. 아이, 어른 할 것 없이 여름날의 뜨거운 햇살을 즐기는 재미는 분명 남다를 것. 구조라관광어촌정보화마을에서 주관하는 서바이벌 경기대회에 참가해 가족, 친구, 동료간의 우애도 다지고 여름날 뜨거운 태양아래 온몸의 열기를 더해보는 것도 좋은 추억거리로 남을 것이다.

참가신청은 구조라관광어촌정보화마을 홈페이지( http://gujora.invil.org )에 신청하면 된다. 

   
 
   
 
   
 

뉴스앤거제  nng@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