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포토뉴스
삼성重, 유럽 시추선사에 미인도 드릴십 1척 매각재무구조 개선 '탄력' …경기회복, 유가상승으로 잔여 드릴십 매각 기대감

삼성중공업은 유럽지역 시추 선사와 미인도 드릴십 1척에 대한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이 제작한 뒤 선사와의 계약파기로 인도하지 못한 드립십은 총5척이었는데, 지난 6월 이탈리아 선사에 1척을 매각했고, 이번에 또 1척 매각에 성공한 셈이다. 

매각 금액은 2억 4500만불이며 선체 크리닝, 시운전 등 재가동(Reactivation)을 위한 준비를 거쳐 '23년 1분기안에 인도할 예정이다.

이번 매각에 성공한 드릴십은 '14년 그리스 오션리그社로부터 수주한 선박이며, 매입처는 ’22년 10월 15일까지 인도일을 확정해야 되며 그렇지 않을 경우 삼성중공업이 계약금(15백만불)을 몰취할 수 있다.

이번 매각으로 삼성중공업은 유상 증자에 이어 유동성을 추가로 확보하고 유지보수 비용도 절감해 재무구조가 더욱 건실해질 전망이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지난 6월 이탈리아 사이펨사와 드릴십 1척의 용선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달 성공적으로 인도한 바 있다. 이 계약에는 매입 옵션이 포함되어 있어 향후 완전 매각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최근 유가 상승 추세에 힘입어 시추 시장이 회복되고 있는 만큼 나머지 남은 드릴십 3척도 조속히 매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