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4.10.30 목 22:00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사람들
미국조선학회 최고 논문 賞 수상
삼성重 박정서 책임연구원
남해지방해양경찰청장 감사장 받아
이성규 와현마을 이장
대우조선 노조 새 위원장에 현시한 씨
의회
거제시장기 노인게이트볼 대회 참석
거제시의회
조선해양플랜트 자료집 발간
김한표 의원
 거제교육지원청, 학교로 찾아가는 연수 실시
 삼성중공업 지원으로 다문화가정 40여명 고향 방문
 거제시,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이의신청 접수)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율포분교 찾아 환경교육
 거제시장기 노인게이트볼대회 및 노인민속경연대회 개최
거제 아주 KCC스위첸 31일 견본주택 오픈
대우조선과 인접, 실수요자 선호 중소형 중심단지
사등 청포산단, 사업성사 위해 지역주민이 나섰다
찬성 주민들, 대책위 구성해 관계요로 진정…서명운동 돌입
거제희망복지재단 희망천사 2명 탄생
제45·46호 희망천사에 하태봉씨·삼성중공업
잘사는 어촌 만들기와 협동조합의 역할
[기고] 엄 준 / 한수연경남연합회장
라이브의 여왕 인순이 거제공연
거제문예회관서, 11월11일 드로잉쇼…22일 콘서트
경남 유배문학 개괄(槪括)
[연재]고영화의 거제도 고전문학
[기고]손영민…좋은 전원주택은 어떤 것인가?
조망권(眺望權)과 스카이라인
[칼럼]유진오 / 뉴스앤거제 명예대표
CS오피스텔 측 "CIP공법 적용, 주변지반 영향 안준다"
앞쪽 상가건물 기울어짐 현상에 반박…"보수 제의도 묵살" 주장
김한표 의원, 時效지난 빚 왜 갚았을까
[진단]14년간 닫혀있던 34725 비밀의 문을 열고 들어가 보니…
매립반대 1인시위 공감대 확산
고현사거리 4시부터 5시까지…서명도 병행
고현항 매립을 반대하는 고현사거리 1인 시위가 시간이 갈수록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서명에 동참하는 시민들도 하루 100명 안팎에 이를 정도로 탄력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
백전백패의 싸움"그래도 결코 포기...
경남 유배문학 개괄(槪括)
좋은 전원주택은 어떤 것인가?
거제署, 시골주민 괴롭힌 동네조폭...
신의 한 수?…알고 봤더니 사기바...
자연속의 보물 찾아 떠나는 ‘가을 추억 여행’
거제의 명품 표고버섯
“가까운 곳에서 청각 전문 서비스 받으세요”
포낙보청기 거제센터
동정
사랑의 밥차 전달식 등 행사참석 격려
반대식 의장
‘내 탓 니 덕분’ 특별강연
이창화 경남소방본부장
 2014 제4회 거제시장애인예술제 '성황'
 거제소방서, 산악안전사고 및 산불조심 캠페인 실시
 내달 10일, 지역특성화예술교육지원사업 발표회 개최
 거제시 규제개혁추진단, 시민불편 해소에 앞장선다
 거제소방서, 거제우체국과 업무협약(MOU) 체결
가을꽃 향연 속으로…제9회 거제섬꽃축제 1일 개장
[기고]거제시 다가구(원룸․투룸)주택 공급 이대로 괜찮을까?
거제 아이파크, 여심공략 아파트 분양
거제애광원, 조망권 침해 건축허가 반발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상임이사 재공모…내달 4일까지
[기고]진성진 변호사…"법은 가까운데 있습니다"
없는水路로 사선적용? 고현항계획은 상업지
수양지구 도시개발사업 조합체제로 전환
CS건물 신축 옆 건물 기울기 철거수준 근접에도 공사 강행
거제 연안정비사업에 1,200억원 투입
조선공단 소식
세계 최초 FLNG 상부구조물 탑재 성공
대우, 4월 5일 진수뒤, 본격 FLNG 안벽공사 들어가
삼성重, 수중 선체청소로봇 개발
선체 하부에 붙어 자율 주행하며 유기물 제거
문화/행사
‘꿈의 날개를 달다-희망을 탐하다’
21일 청소년수련관에서, 제4회 거제시장애인예술제
캔버스가 유리창이 되다 ‘혜우(惠雨)’ 展
유경갤러리Ⅱ ‘비의 화가’ 남혜경 전시
학교/교육
견내량 해안길 달리는 건강 마라톤대회 개최
오량초
학교 신문 만들기 최우수상
오비초
봉사/미담
국제연안정화의 날 맞아 바다대청소
거제수협
무의탁 저소득층 어르신 무료급식 봉사
아름다운 동행
노인·청소년·복지관
‘행복한 미소’ 장수사진 촬영
거제노인통합지원센터
장목면 소외계층 돕기 봉사활동
한전 거제지사
체육/레져
전국댄스스포츠대회 1위 입상
거제여상
전국대회서 전 종목 입상
거제시청요트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제시 고현동 동문천로 12 웅진빌딩 3층 / TEL 055-632-2727 / FAX 055-632-2703
제호: 뉴스앤거제 / 등록번호: 경남 00081 / 등록일자 : 2009.8.28 / 발행인 겸 편집인 : 신기방
Copyright 2009 뉴스앤거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ng@daum.net
뉴스앤거제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