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6.8.30 화 15:53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사람들
거제시, 세계농업기술상 '大賞' 수상
생활 속 불편 해소, 김영은 주무관 행정자치부 장관상
배우 전광렬, 거제시 홍보대사 위촉
의회
의회, 관내 편백나무 조림지 현지 확인
의회, 미래 자원화를 위한 의원 연수
반대식 거제시의회 의장 취임사
 2016년 경남 사회조사 실시
 2016 거제시장배 섬꽃 전국마라톤대회 개최
 거제시추모의집 추석연휴 연장운영 시행
 조선해양문화관, 카페테리아 운영자 공개 모집
 “생활폐기물, 이렇게 배출해야 가져가요”
7대 거제시의회 하반기 첫 임시회…31일부터 열흘간
거제시축구협회, 창립총회 및 임원 선임
축구연합회와 통합 후 출범…김종운 초대회장 추대
세브란스병원-거붕 백병원, 협력병원 협약체결
거제시, 콜레라 대응 총력…24시간 비상근무
거제소방서, 올해 물놀이 사망사고 0건
"천일기업 배짱에 14억원 떼일 판"
"국회가 중재하고 삼성이 해결 나서야"
"노동자 희생만 강요하는 구조조정은 중단해야"
장목 시방마을 주차 포화 까닭은?
이수도 체험마을 인기에 차량 몰려
"관광산업 재도약 위해 특구지정 시급"
거제도관광협의회 주관 '관광산업 육성' 토론회에서
옥산성지 우물서 통일신라 유물발견
거제시, 관광객 돈 쓸 수 있도록 음식가격 낮춘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
한화, 대우조선 방산사업 인수 '...
"관광산업 재도약 위해 특구지정 ...
"천일기업 배짱에 14억원 떼일 ...
“거제 5일장 구경 한 번 오이소...
장목 시방마을 주차 포화 까닭은?...
장승포항 어부들의 담백한 삶을 느끼다
4대기관거제신설 이제는 이뤄야 10만명 서명 목표…입법청원 시동
동정
조현배 경남청장, 거제서 민생치안 간담회
권민호 거제시장, 국가 안전대진단 현장 방문
 거제시희망복지재단 나눔교육 강사 모집
 거제소방서 ‘위기관리 소방안전체험장’ 운영
 거제시립도서관, 독서의 달 다채로운 행사
 거제교육지원청, 을지연습 학교장 방독면 훈련 실시
 거제시, 2017년도 예산편성 운영기준 설명회
거제 ‘조선업희망센터’ 개소식
벌집제거 전년도 대비 50% 증가…벌쏘임 주의
거제시, 제2회 추가경정 7007억원 예산 편성
아파트 시장 찬바람…거래량 격감에 매매가도 하락
거제관광개발공사, 2015년도 실적 평가서 ‘다’ 등급
'원룸 사기' 피해자들, 권 시장 만나 문제해결 호소
[기고]김영춘...어느 날 피고의 신분으로!
대우조선 상반기에만 1조2000억원 순손실
김한표 의원 후원회사무실 10일 오후 압수수색
[부고]김경진 의원 13일 새벽 사망…의료사고 인 듯
제71주년 광복절 기념식 및 독도 플래시몹 큰 호응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2년반째 '밑지는 장사' 중
배우 전광렬, 거제시 홍보대사 위촉
거제해역, 3년만에 노무라입깃해파리 ‘주의’ 경보
휴가철 거제 주요도로 교통상황 한눈에 확인
조선공단 소식
대우조선, 국내 첫 해외수출 잠수함 진수식
인도네시아 수출 잠수함 진수식
삼성중공업, 셔틀탱커 3척 3702억원에 수주
전세계 셔틀탱커 114척 중 43척 수주, M/S 세계 1위
문화/행사
해금강테마박물관, 개관 11주년 국제환경미술제
8월 18일부터 9월 30일까지 유경미술관 1-5관에서
노인·청소년·복지관
돋을볕 방과 후 아카데미, 우주과학캠프 견학
거제시사회복지협의회-대한노인회 MOU 체결
봉사/미담
고현동 주민자치센터, 찾아가는 아코디언 봉사활동 실시
익명의 기부천사 백미 후원
거제시사회복지협의회
체육/레져
경남도체 여고부 정구 2년 연속 준우승
거제여상
도민체전 3년 연속 우승 ‘쾌거’
거제고 축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제시 고현동 동문천로 12 웅진빌딩 3층 / TEL 055-632-2727 / FAX 055-632-2703
제호: 뉴스앤거제 / 등록번호: 경남 00081 / 등록일자 : 2009.8.28 / 발행인 겸 편집인 : 신기방
Copyright 2009 뉴스앤거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ng@daum.net
뉴스앤거제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