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농로·비닐하우스·농막 도로명주소 생긴다시, 위치 찾기 및 구조·구호, 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기여위해 구축

거제시(시장 박종우)는 농로, 비닐하우스, 농막 등 농업시설에 도로명주소를 구축한다고 18일 밝혔다.

도시민의 농촌 유입으로 주말농장, 체험농장, 농산물판매소, 농막 등 농업시설이 증가하고 있으나 도로명주소가 없어 배송 및 영업장 홍보가 어렵고, 농산물 절도, 화재 등의 사고 시 위치 찾기가 어려워 신속한 대응이 어려웠다.

거제시는 행정안전부의 ‘2023년 지방자치단체 혁신성과 확산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특별교부세 2천만원을 받아 시비 2천만원을 투입하여 총사업비 4천만원으로 농로 및 농업시설에 도로명주소를 구축한다.

시는 농로 DB 구축 및 도로명을 부여하고 비닐하우스, 농막 등 농업시설에 도로명주소를 부여한 후 도로명주소 안내 시설물을 설치하며, 도로명주소를 안내하는 시설물에 주소정보 기반 QR코드를 표기하여 스마트폰을 통해 119·112 긴급신고 문자 전송 서비스, 관광정보, 안전정보, 시민불편신고 등 주소정보와 연계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농로 및 농업시설 도로명주소 구축으로 위치 찾기 및 구조·구호뿐만 아니라 농막, 농업시설에 대한 효율적인 관리 및 농산물 판매소에 대한 주소정보 기반 홍보로 농업관광 및 농업경제를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