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거제시의회, 새로운 미래 30년 향한 첫 출발

거제시의회는 지난 2일 충혼탑 참배 공식 첫 일정을 시작으로 의회 2층 회의실에서 2024년 시무식을 열어 힘찬 새해 출발과 함께 열의를 다졌다.

윤부원 의장은 신년사에서 갑진년을 ‘미래 30년 향할 새로운 도약의 원년’으로 선포하고 “지난날을 돌아보며 변화와 책임 비전 삼아 더욱 성숙한 의회로 거듭나자”고 말했다. 거제시와 시민을 위해 거제시의회가 먼저 실천하고 본보기 돼 정진할 것도 강조했다.

시무식은 시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 50여 명이 참석해 우수직원 표창, 신규임용자 및 전보자 소개, 신년사, 의원 덕담, 떡케이크 커팅식 순으로 진행됐다. 시무식을 마친 후 의장과 의원 및 직원들은 서로 악수를 나누며 희망찬 새출발을 기원했다.

시의회는 오는 2월19일 제244회 임시회를 시작으로 올해 정례회 2회, 임시회 5회 등 총 7회, 91일간의 의사일정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올해는 거제시의회가 서른 돌 맞은 해로, 30년 전 장승포 시의회와 거제군의회가 통합돼 현재 거제시의회 청사에서 제1대 거제시의회가 출범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