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지세포항 국제 마리나 조성 협약28일 시청에서…美 FMD사 1억3,000만달러 투자키로

   

지세포항에 국제규모의 명품 해양 마리나 시설이 본격 조성된다. 거제시는 지난 7월 경남도에서 미 프로리다마리나사와 맺은 지세포항 개발투자협력의 상호협의회 재검증을 위해 28일 오전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한겸 시장과 FMD 문명근 대표가  개발협약을 새로 체결했다.

거제시는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지세포를 국내 최고의 명품 마리나 해양단지로 조성해 일본・러시아까지 관광수요를 끌어들이고, 각종 국제 경기 유치한다는 복안이다. 이번 사업이 본격화 되면 해양관광도시 기반시설 위상을 한 단계 높여, 남해안시대 선두지위 확보는 물론 거제를 확실한 해양관광산업 메카로 발돋움 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FMD사는 마리나를 포함, 다용도 숙박시설과 레크레이션 시설 건설을 위해 총1억3,000만달러를 투자하기로 했다. 주요시설에는 8만9,000㎡의 부지조성, 요트 건조ㆍ보관소와 클럽하우스 등 각종 편의시설이 설치되고 저층 규모의 고급 호텔・콘도 등 수변 빌리지와 광장, 야외공연장, 커뮤니티센터, 쇼핑 숍, 해안산책로를 계획하고 있다.

시는 이러한 고품격 마리나가 조성될 수 있도록 도로, 상하수도 등 사회기반시설과 관계기관 협의・인허가 등 아낌없는 행정 지원을 약속했다.

이로써 남해안 관광개발의 정점으로 기대되고 있는 지세포항에 다기능어항 및 조선해양문화관과 연계, 민자사업으로 추진, 계획하고 있는 돌핀파크, 낚시공원, 크루즈터미널, 대형리조트시설 등에 3,500여억원이 투자될 전망이다.

시는 수려한 연안환경과 국내 최대의 항만세력, 세계제일의 조선능력 등 해양레저산업에 있어 최적의 조건과 잠재력을 갖추고 있어, 향후 남해안시대를 선도하는 으뜸도시로 그리고 세계적 글로벌 마린허브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앤거제  nng@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