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칼럼
해금강테마박물관 유럽장식미술품 展‘엔티크 in 유럽’ 12일부터 5월 31일까지 기획전시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이 오는 12일부터 5월 31일까지 1층 기획전시관에서 ‘유럽장식미술품전-앤티크 in 유럽’展을 개최한다.

따뜻한 봄에 준비한 이번전시회에서는 생활과 가장 가까이에 있는 물건에 그 시대의 정신과 사고를 반영하고 섬세함과 화려함을 더해 예술 작품으로 승화시킨 유럽의 장식품들이 전시된다.

그 나라의 역사와 전통문화를 고스란히 느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이번전시에는 18세기부터 근대에 이르는 유럽자기를 중심으로 200년 역사의 영국 처칠(Churchill) 명품 도자세트를 비롯해 독일, 프랑스, 덴마크, 헝가리 등 유럽 23개국의 대표적인 수공예 작품들을 포함, 현재 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3000여점의 유럽장식품들 중 국내에서 보기 힘든 500여점을 엄선해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주목할 만한 유물로 프랑스 나폴레옹 1세에 의해 복구된 퐁텐블로궁전 무도회장에 있던 피아노 촛대가 있다.

이 촛대는 1700년대에 제작된 진품으로 나폴레옹 스콘스(sconce/돌출촛대)라는 애칭을 가지고 있다.

단순한 그릇과 찻잔뿐만 아니라 도자기 스포드(spode)에서부터 화병, 도자기 인형, 도자기 종 등 세계적인 도자기 회사들이 명예를 걸고 만든 명품 앤틱 도자기의 다양함이 보는 이의 눈을 한 층 더 즐겁게 할 전망이다.

   
 
또한, 해금강테마박물관 2층에는 중세유럽의 기사와 복식, 밀랍 인형이 전시돼있어 유럽장식 미술의 이야기와 볼거리를 제공한다.

전시와 연계된 체험프로그램으로는 ‘큐레이터가 들려주는 명화이야기’, ‘베네치아 가면 만들기’, ‘큐레이터가 들려주는 공예이야기’를 운영, 관람객들이 유럽문화를 직접 체험 할 수 있는 기회다.

해금강테마박물관 경명자 관장은 “이번 기획 전시에서는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아기자기한 도자기 인형부터 어른들이 좋아할 고풍스러움이 느껴지는 앤티크한 자기와 크리스탈 작품까지 명화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유럽문화와 예술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아름다운 전시가 될 것이며 가족 나들이로 전시를 감상 하면서 봄 내음을 마음껏 만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