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물
신철수 시인 '모던 포엠' 시 부문 신인상 수상

거제면 산달도 출신 신철수(59) 씨가 중앙문예지 월간 『모던 포엠』 11월호를 통해 <사월의 시인>, <갈매기>, <시인의 마을> 등 3편으로 시 부문 신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 11일 서대문독립공원 무궁화 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엄창섭 심사위원장(가톨릭대 명예교수)은 “소소한 삶의 일상에서 즉물적인 현상의 편린을 유의미하게 밝혀내어 자못 불안의식을 말끔히 정화시킨 그의 작품은 이채롭다”고 말했다.

또, “이미지의 형상화를 통해 흘러가버린 세월에 대한 회감을 서정적 미감으로 되살려내 유형적 인상과 시학의 합리성에 일관하며 자신만의 세계를 구축한 점을 높이 평가" 했다

늦깎이로 동아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시인은 그 동안 거제시문학회 등의 문학단체에서 활동하면서 꾸준히 습작을 해왔으며 한문학에도 조예가 깊어 한시를 발표하기도 했다.

한때 거제시와 통영시 공무원으로 근무하였던 경력이 있으며, 현재 중곡동에서 종로떡집을 운영하고 있는 주경야독 형의 학구파 시인이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