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포토뉴스
거제수협, 10억 들여 성포 위판장 새단장 준공보조금 9억과 자부담 1억들여 넓고 쾌적한 공간으로 재탄생

거제수산업협동조합(조합장 엄준)은 13일 오전 10시 30분 변광용 시장, 신금자 시의회 부의장, 옥은숙 도의회 농해양수산위원장, 김제홍 경남도 해양수국장, 지역구 의원, 경남도 소재 지역별 품종별 수협장, 어업인 및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제수협 성포위판장 준공식을 했다.

성포위판장은 국·도·시비 등 보조금 9억 원과 자부담 1억 원 등 10억 원의 사업비로 지상 2층 철근콘크리트 구조에 연면적 597㎡ 규모로 지난해 9월 착공해 이번에 준공을 하게 됐다. 또한, 구조라위판장도 6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새롭게 건립해 14일 별도의 준공식을 한다.

그동안 거제수협 성포위판장은 시설 노후화로 인해 수산물을 위판하는 어업인들이나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많은 불편을 끼쳤으나, 보다 넓고 쾌적한 공간으로 만들어 어업인들에게 편리하고 위생적인 위판 시설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거제를 찾는 관광객들과 지역민들에게 우리 거제의 싱싱한 수산물을 제공하고 홍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날 준공식에 참석한 변광용 시장은 “거제를 찾는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에게 신선한 수산물을 제공하는 위판장 기능이 활성화 되고 거제수협이 경영 정상화를 하루빨리 회복하여 조합원과 거제시민들의 신뢰 속에 거제를 넘어 전국 최고의 수협으로 재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