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칼럼
해금강테마박물관, ‘Jean한 드로잉’ 展청바지를 통해 또 다른 세상을 바라보는 작가 이정희

   
 
해금강테마박물관(관장 경명자·유천업)은 8월 01일부터 8월 15일까지 유경미술관 제Ⅰ관에서 이정희 작가 ‘Jean한 드로잉’ 展을 개최한다.

이번 ‘Jean한 드로잉’ 展에서는 청바지를 소재로 한 20여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정희 작가는 청바지를 잘라 붙이고 그것을 두드려 자신이 생각하는 주제에 맞춰 작품을 만든다.

그녀는 청바지를 SNS와 비교하며 청바지와 SNS가 갖는 공통점이나 차이점에 시점을 맞췄으며, 특히 ‘관문’이라는 작품에서는 그녀의 시각에서 본 SNS는 그들만의 관문을 만들어 아무나 방문할 수 없음을 의미했다.

이정희 작가는 SNS에 대해 “잠깐의 유행일 것이라고 생각했던 SNS가 내 생각과는 달리 일상으로 자리 잡게 되는데, 그것이 누구나 하나쯤 가지고 있는 청바지와 닮아 보였다. 조금씩 스타일이 바뀌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즐겨 입는 청바지처럼 계속 새로운 스타일의 SNS가 생겨나고 사람들은 열광한다.”고 말했다.

유경미술관 경명자 관장은 “SNS를 떠나 그녀의 작품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긍정의 에너지와 활력을 담아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고 전했다.

이정희 작가는 창원대학교 미술학과 조소전공 동대학원 졸업했으며, 2010 ‘손목에 낀 노란고무줄’, 2011 ‘고무나라 RUBBER BAND 100%’, 2015 ‘체육샘 하숙집’등의 개인전을 열었으며, 2016 ‘1326’전, 2015 Aone'미디어와 만나다‘, ‘피폭70년을 기억하는 현대미술전’, 창원 아시아미술제 ‘Restart & Reset', 난세의 영웅전2 ‘영웅의 수난기’, ‘춘풍 나가사키로부터’ 전 등의 단체전에 참가하는 등 다양한 문화·예술 창작활동이 기대되는 작가다.

본 전시에 관한 문의사항은 해금강테마박물관(055-632-0670)나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