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단신
거제대학교, 청년 해외취업의 길을 열다

거제대학교(총장 전영기)는 지난 27일 국제세미나실에서 일본 취업반 졸업생들의 2018년도 입사 내정식을 열었다.

이번 일본 취업반 졸업생들은 K-Move사업을 통해 발굴한 해외취업처인 일본 ㈜Trans-Cosmos사에 2018년 6월 입사예정이다.

㈜Trans-Cosmos는 자본금 290억6596억엔과 종업원 18,607명의 일본 굴지의 대기업으로써 2017년 3월 기준 매출액 2423억14백만엔, 순이익 71억56백만엔을 기록한 바 있다.

이날 일본 ㈜Trans-Cosmos에서는 하세가와 츠토무 총괄이사를 비롯해 3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입사예정자 11명에게 내정서를 전달했다.

이로써 거제대는 지난 23일 입사자 7명을 포함해 소정의 일본 취업 프로그램을 이수한 18명 (수료자 23명)의 졸업생이 일본 유수의 설계 Out-sourcing 회사인 ㈜ Trans-cosmos에 취업할 수 있게 됐다.

거제대 관계자에 따르면 향후 나머지 5명에 대해서도 일본어 입사면접을 통과하는 경우 9월에 입사가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해외취업사업주관교수(신동철 기계공학과 교수)에 따르면 거제대는 2015년 11월부터 일본 취업 프로그램을 시작하여 올해 4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2016년 총 16명, 2017년 25명 및 2018년도에 입사 내정자를 포함 18명의 졸업생이 일본 취업에 성공하는 쾌거를 이루었다고 전하면서 “향후 일본 취업 프로그램을 더욱 활성화해, 재학생 및 졸업생에게 좀 더 다양한 분야에서 해외취업이 가능한 길을 마련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전영기 총장은 “최근 한국경제의 어려움으로 인해 청년취업난을 겪고 있는 가운데, 거제대는 재학생의 취업처 다양화와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통해 극복하고 있다"며 "일본 취업에만 만족하지 않고 다양한 국가의 다양한 분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