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축구 국가대표 김민재 선수 동부중 방문지난 27일 연초중 재학 당시 스승인 이상수 감독 인사차 방문...동부중 축구 선수들 격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미래’라는 찬사를 받으며 주전 중앙수비수(센터백)로 급부상하고 있는 김민재 선수(전북 현대)가 거제 동부중학교(교장 전명진)를 지난 27일 전격 방문했다.

김민재 선수는 이날 동부중을 방문해 이상수 감독의 지도 아래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후배 축구 선수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잘 알려져 있는 것처럼 김민재 선수는 거제 연초중학교에서 이상수 감독의 지도로 성장, 전북 현대의 주전 센터백을 맡고 있으며 국가대표로까지 발탁됐다.

1996년생인 김민재 선수는 아시아 선수들 중에서는 좀처럼 찾기 힘든 키 190cm의 장신 수비수에 스피드와 민첩성까지 겸비하고 있어 미래가 더욱 촉망되는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이날 김민재 선수는 스승인 이상수 감독에게 안부 인사를 드리기 위해 방문했으며 동부중 축구 선수들과도 일일이 악수를 나누며 인사했다.

특히 김민재 선수는 동부중 선수들이 훌륭한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격려하는 한편 자신이 축구를 하게 된 이유와 국가대표로 발탁되기까지의 과정 등을 이야기하며 동부중 선수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파했다.

김민재 선수는 “지금 훈련하는 과정이 힘들다고 중간에서 그만 둬 버리면 나중에 사회에 나가서 아무것도 할 수 없다”면서 “어렵고 힘든 과정을 거쳐야 훌륭한 축구선수로 성장할 수 있으며 나아가 국개대표가 되고 싶은 사람들은 그 꿈을 실현할 수 있다”고 격려했다.

국가대표로 성장해서 오랜만에 찾아 온 제자를 맞이한 이상수 감독의 감회도 남달랐다.

이상수 감독은 “제자가 스승을 잊지 않고 찾아주니 이런 보람으로 더욱 열심히 제자를 가르칠 수 있는 게 아닌가 생각한다”면서 “더군다나 그 제자가 모든 축구선수들의 선망의 대상인 국가대표가 되어 찾아와 주니 더욱 감회가 깊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거제시축구협회 회장을 역임한 바 있는 진양민 전 시의원도 김민재 선수와 동부중 축구부를 격려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했다.

진양민 전 시의원은 “우리 거제에서 촉망받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를 길러냈다는데 대해 무한한 자부심을 갖는다”면서 “오늘 방문한 김민재 선수를 롤모델로 거제의 많은 축구 꿈나무들이 무럭무럭성장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 통영이 고향인 김민재 선수는 거제 연초중학교를 거쳐 지난 2017년 전북 현대모터스에 입단, 단번에 주전 수비수로 발돋움 했으며 그해 국가대표팀에 소집될 정도로 실력을 인정받았다. 지난 2018년 제18회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대표팀에 손흥민 선수 등과 함께 발탁돼 대한민국에 금메달을 안긴 주역으로 활약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