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단체
거제시의원 의정동우회 24일 출범회장에 옥기재 전 의장, 부회장에 반대식 박명옥 선임

15명의 전직 거제시의원들은 24일 거제시의회 회의실에서 ‘의정동우회 출범식’을 가졌다. 전직 거제시의원 중 생존하고 있는 의원은 50여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직 시의원들은 본인의 뜻에 따라 의정동우회에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다.

지난 91년 4월15일 첫 개원한 시의회는 당시 거제군과 장승포시로 나눠있어 분리 영영됐다. 그러다 95년 1월부터 시군이 통합하면서 거제시로 통합됐다.

1995년 1월 1일부터 장승포시 거제군이 ‘거제시’로 통합됐다. 초대 ‘거제시’ 의회는 1995년 1월11일 출범했다. 현재는 제8대 거제시의회다.

‘의정동우회’는 초대 거제시의회 때는 있었다. 하지만, 2대 때부터 의정동우회 활동 맥이 끊어졌다가, 이번에 재출범하게 됐다.

이날 출범식 때 신임 집행부도 구성했다. 회장은 제5대 전‧후반기 의장을 한 옥기재(84) 전 의장이 맡게 됐다. 부회장은 반대식 전 의장, 박명옥 전 부의장이, 감사에는 심광 전 의원, 이행규 전 부의장이 맡았다. 사무총장은 김창성 전 의원이 임명됐다.

회장은 “당연히 있어야 할 의정동우회가 2대 때부터 활동이 없었다. 최근 몇몇 전직 의원들이 힘을 합쳐 의정동우회가 새롭게 출범하게 됐다”며 “동우회는 큰 목소리보다는 작은 목소리로 거제 발전에 기여하는 모임이 될 것이다”고 했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