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단신
경남도, '거제시 건의 반영' 중소기업육성자금 상환 유예조선업 위기 극복 위해 융자지원 1년 연장

거제시는 경상남도가 거제시의 건의를 반영해 올해 연말 만기가 도래하는 도내 조선, 항공업체에 대한 중소기업육성자금의 상환기간을 1년 유예키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중소기업육성자금은 지난 2019년 대비 2020년 매출액이 감소한 기업을 대상으로 경영안정을 지원하게 된다.

시에 따르면 변광용 시장과 부서 관계자는 지난 1월 초, 새해 산업경제현장 방문일정으로 찾은 대우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에서 양대 조선 협력사협의회와 노동조합 관계자 등을 만났다.

이 자리에서 협력사협의회가 중소기업육성자금 상환유예를 건의했고, 거제시는 협의회의 의견과 지역 조선 산업의 어려움을 적극적으로 경남도에 전달했다. 경남도는 거제시의 건의를 받아들여 중소기업육성자금 상환기간을 1년 연장해 지원하기로 했다.

시는 이 밖에도 2021년도 경상남도 중소기업육성자금 융자계획 상 조선협력사에 1000억 원의 자금을 배정해 줄 것을 건의해 현재 시행 중에 있다.

한편, 거제시는 중소 조선협력업체의 자금난 해소와 고용안정,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역점시책으로 추진 중인 ‘거제형 조선업 고용유지모델’을 통해 500억 원 규모의 특별융자, 중소기업육성자금 연장 지원, 400억 원 규모의 일반자금 융자 등을 지원하고 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