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시, 추석 명절 ‘잠시 멈춤’ 거리두기 당부 서한문 전달

거제시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유관기관, 기업체, 다중이용시설 등에 ‘잠시 멈춤’ 거리두기 당부 서한문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두 달 넘게 네 자릿수 신규 확진자 발생이 이어지고 있는 매우 심각한 상황으로, 이 추세를 조기에 차단하지 못하면 일상회복이 늦어질 수밖에 없는 실정이다.

거제시는 추석명절이 방역의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지역 간 이동 최소화를 위해 고향·친지 방문이나 여행 등을 자제하고 기본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비롯한 대다수 시민들(소득하위 88%)에게 5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생계 및 민생경제 회복을 위해 5차 재난지원금 신청·사용을 부탁했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시민과 향우인들에게는 언론보도, 홈페이지, SNS 등을 통해 적극 권고할 방침이며, 13일부터 시외버스터미널, 고현사거리, 대우·삼성조선소 입구 등 7개소에서 ‘잠시 멈춤’ 가두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변광용 시장은 “우리 모두가 단결해 이 위기 상황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 주실 것을 다시 한 번 간곡히 당부 드린다.”면서 “늘 묵묵히 협조와 응원을 보내 주시는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보름달처럼 사랑 가득하고 마음만은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