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거제시, 문화가 있는 날 ‘해변의 조각’ 프로그램 진행29알 칠천도 옥계해수욕장서 …8월부터 10월까지 매달 1회씩

거제시(시장 박종우)는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 사업인 “거제도, 바다와 파도의 예술학교”의 일환으로 해변의 조각 프로젝트를 29일 옥계해수욕장에서 진행했다.

이번 해변의 조각 프로그램은 거제도의 몽돌해변과 모래해변의 특성을 활용하여 작가와 함께하는 시민참여형 시각예술 프로그램으로, 몽돌해변과 모래해변 각각 두 팀으로 구성되어 창작활동을 펼친다.

지난 29일에 진행된 1회차 프로그램에서는 예술, 거제, 여행, 해변 등의 질문카드와 함께 서로간의 이야기를 나누어보며 바늘과 실을 이용해 나만의 작품인 돌멩이를 만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해변의 조각 프로그램은 7월 1회차를 시작으로 8월부터 10월까지 매월 1회씩 정기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세부내용은 시 페이지(www.geoje.go.kr)를 통해 확인하거나 문화예술과(055-639-3395)로 문의하면 된다.

전성자 문화예술과장은 “해변의 조각 프로그램을 통해 해변과 관련된 일상소재로부터 자신만의 예술작품을 만들어보는 경험을 해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 진행될 프로그램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거제시는 문화체육관광부의 공모사업인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에 올해 선정되어 5월부터 다양한 문화예술프로그램을 진행중이며, 오는 11월에 최종결과물을 선보이는 성과공유전시회를 열어 마무리할 예정이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