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단신
거제소방서, 겨울철 화재안전대책 추진

거제소방서(서장 주태돈)는 화재 발생률이 높은 겨울철을 맞아 이달부터 내년 2월까지 ‘겨울철 화재안전대책’을 본격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소방청 통계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거제 관내에서 발생한 화재는 999건으로 그 중 겨울철에 발생한 화재는 280건(28%)으로 가장 많았다. 인명 및 재산피해 현황을 살펴보면 최근 5년간 겨울철 화재로 인한 거제 관내 사망자수는 4명, 사상자수는 총 28명, 재산피해액은 3억5천7백여만 원으로 이 또한 다른 계절에 비해 가장 많았다.

화재 발생 장소는 야외화재를 제외한 주택 화재가 148건으로 전체 겨울철 화재의 20%를 차지하며 가장 높았으며, 화재 발생 요인은 쓰레기 소각, 담배꽁초 무단 투기, 불씨방치 등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589건(59%)으로 가장 높았다.

이에 따라 소방서는 다른 계절에 비해 화재발생 건수와 화재로 인한 인명‧재산 피해가 가장 큰 겨울철, 화재로부터 안전한 거제시를 목표로 화재 예방ㆍ인명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주요 내용은 ▲안전의식 개선을 위한 현장지도 ▲관계인 및 소방안전관리자 소집교육 ▲요양원‧장애인시설 등 화재취약시설 중점안전관리 ▲화재위험 3대 전기용품 안전사용 홍보 등이다.

주태돈 서장은 “겨울철은 화기사용 및 실내활동이 큰 폭으로 늘어나는 등 화재위험요인이 급격히 증가한다”며 “화재로부터 안전한 거제시를 위해 지역 특색을 반영한 맞춤형 화재안전대책 추진으로 인명․재산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