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거제시희망복지재단, '자립준비청년지원사업' 추진

(재)거제시희망복지재단(이사장 김원배)은 오는 25일 ‘자립준비청년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자립준비청년지원사업’은 2022년 성지원, 성로육아원, 좋은씨앗, 콩이네집 등 관내 아동복지시설 4개소와 협약을 체결해 보호종료 5년 이내의 청년들의 자립지원을 위한 사업이다.

2022년부터 현재까지 총 20명의 청년에게 50,000천원을 지원했다. 올해에는 협약기관 간담회를 통해 기존 자립준비청년뿐만 아니라 18세 이상 자립준비대상아동까지 지원범위를 확대해 시행할 계획이다.

지원사업에 선정된 이 모 씨는 “현재 유치원 선생님으로 자립을 위한 첫 발을 내딛었다. 처음 사회에 나와 모든 일을 스스로 책임지는 것은 물질적으로나, 정신적으로 많은 부담이 됐다. 하지만 생활했던 시설을 비롯한 재단의 도움으로 여전히 의지할 곳이 있다는 것에 안도감이 들었습니다. 저도 받은 만큼 많은 사랑으로 아이들을 가르치고 사회에 공헌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다른 정 모 씨는 “퇴소 후 취업활동을 위해 자격증 취득이 필요했지만 단기근로 소득은 생활비를 충당하기에도 벅찼다. 그 시기에 재단의 지원으로 중단됐던 학업을 계속 유지할 수 있었고 나머지 생활자금에 큰 도움이 됐다. 새로운 길을 찾게 도움을 준 재단에 무척 감사드립니다”고 자립지원 소감을 전했다.

김원배 이사장은 “보호자의 품을 벗어나 자립을 준비하는 것은 누구에게나 어려운 일이다. 특히 요즘같은 시대에는 이러한 과정이 더욱 도전적일 수 있다”며 “우리 재단은 보호시설을 벗어나 자립을 준비하고 있는 청년들을 위해 든든한 격려와 지원으로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해 기부를 희망하는 개인(단체) 및 기업은 (재)거제시희망복지재단 사무국(639-3736)으로 연락하면 된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