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마전동 내리막길 보호난간 들이받고 '뺑소니'8일 오후 신원미상 운전자 … 경찰 목격자 탐문수사

   

신원미상 운전자가 자신의 승용차로 도로변 어린이 보호난간과 은행나무를 들이받아 파손한 뒤 그대로 줄행랑 쳤다.

경찰에 따르면 마전동 레비앙아파트 앞 도로변에서 지난 8일 저녁 9시20분께 신원미상의 운전자가 자신의 승용차로 옥림 주공아파트 내리막길을 달려오다 도로변 일대 은행나무 1그루와 어린이 보호난간 경경간을 파손(230만원 가량)하고 그대로 달아났다.

경찰은 이 운전자가 음주운전으로 이같은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목격자를 탐문하고 있다.

뉴스앤거제  nng@newsngeoje.com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