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거제시, 투자유치 설명회서 2조원 민간투자 유치15일, 7개기업 2조원대 투자협약 체결...관광인프라 획기적 개선 기대

거제시가 서울에서 열린 투자설명회에서 역대 최대 규모인 약 2조원 가량의 민간 관광산업 투자를 유치했다.

거제시는 15일 서율 양재동 THE-K호텔에서 열린 ‘2017 투자유치 설명회’에서 장목 관광단지 조성사업, 해양 패밀리랜드 조성사업, 남부권 복합관광단지 조성사업 등 7개 사업에 2022년까지 2조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에는 국내 유수의 기업체 대표, 출향 기업인, 금융인, 종합컨설트·펀드그룹관계자, 정치인 등 250여명이 첨석했다. 앞서 시는 성공적인 투자유치를 위해 고용창출 효과가 큰 국내 200대 기업 등 잠재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참가 업체를 모집했다.

이날 거제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한 기업은 모두 7개사. 경동건설(주)은 거제시 남부면 탑포와 동부 율포 일대에 호텔, 콘도, 골프장, 워터파크 등을 조성하는 경남 최대규모 남부권 복합관광단지 조성사업에 4000억원 투자를 약속했다.

옥포공영은 거제면 오수리에 호텔, 풀빌라, 아트오픈뮤지엄, 아트팜가든 등을 건설하는 ‘거제 테르앤뮤즈 리조트 조성사업’에 2100억원 투자한다.

쌍용건설은 장목면 구영리 일원에 호텔, 리조트, 뷰티센터, 힐링병원 등을 설립하는 장목관광단지 조성사업에 4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GK시티(주)와 엠에스파트너스(주)도 사등면 오량리에 귀농스마트팜, 허버농장, 호텔, 컨벤션센터, 의료시설 등을 짓는 ‘거제 미미 팜 시티’조성에 3000억원을 투자키로 약속했다.

㈜비더불류D&C는 남부면 갈곶리 일대에 호텔과 공원 등을 건설하는 ‘해금강 관광휴양지 조성사업’에 1000억원을 투자하고, ㈜원앤케이도 하청면 일대에 4900억원을 들여 스카이보드, 모노레일, 조각공원, 라조트와 숙박시설을 짓는 ‘해양 패밀리랜드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동일삭도는 동부면 학동 케이블카 조성사업에 600억원을 투자한다.

이번 투자유치 성공에 대해 거제시는 기존 관광인프라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면서 관광수요가 계속 증가할 것이라는 기대심리가 크게 작용한 것으로 평가했다. 그동안 시는 한화리조트 2300억우너 투자유치를 시작으로 국내 최대 온실돔인 거제자연생태테마파크 조성, 지심도 소유권 반환과 생태관광명소 조성, 학동 케이블카 및 계룡산 모노레일 사업 등 다양한 관광인프라 개발을 추진했다.

권민호 거제시장은 “7개 기업에서 1조9000억원을 과감하게 투자해주신데 대해 26만 거제시민을 대표해 감사 드린다”며 “행정절차를 선제적으로 이행해 투자기간을 단축시키고, 투자자가 필요한 사회기반 조성 등 요구사항을 우선적으로 해결해 투자자와 시민이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스앤거제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앤거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