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코로나19 거제 세번째 확진자 발생 …시, 29일부터 체온검사3번확진자 옥포사는 아파트 관리소장 …대구서 온 사람 접촉과정에서 전염된 듯
29일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3번 확진자 발생사실을 설명하는 변광용 시장

거제에서 코로나19 세변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거제 3번 확진자는 옥포동에 사는 53세 남성으로 직업은 아파트 관리사무소장이다.

이 남성은 22일 오후 2시께 업무차 대구에서 온 사람과 접촉했으며 23일 자택에 머물렀고, 24일 오전 출근해 오후 1시 30분께 퇴근했다. 25일에는 고현동 소재 본인건물 야외물탱크 작업을 하고 오후 1시께 옥포동 자택으로 귀가했다.

이 남서은 25일 저녁 8시께 발열과 기침 증상이 있어 다음날(26일)오전 자신의 승용차로 대우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료받은 결과 유증상자로 분류돼 검체채취를 하고 귀가 뒤 외출없이 스스로 자각 격리했다.

이어 28일 저녁 8시 20분께 대우병원으로부터 양성통보를 받고 이날 밤 11시50분께 마산의료원 음압병동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제시는 이 남성과 밀접접촉한 지인 1명도 26일 대우병원에서 검사 후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거제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29일(토) 오전 9시부터 3월1일 24시까지 거가대교를 통해 거제로 출입하는 전 차량 탑승자에 대한 체온검사를 실시한다. 6급 이상 공무원 130명을 13명씩 10개조로 편성해 4시간 단위로 교대근무 한다.

체온검사는 거가대교 거제요금소 맞은편에서 출입차량을 통제해 비접촉식 체온측정 방식으로 진행한다. 체온 측정을 통해 37.5도를 넘는 사람은 대기중인 구급차를 통해 곧바로 선별진료소로 이동해 감염여부를 검사받는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