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4.10 총선 서일준 41% 변광용 33% 김범준 3% …미정·모름 22%KBS창원방송 15일~17일 사흘간 조사 …2월 마산MBC조사 때와 비슷해

4.10 총선과 관련, KBS창원방송이 경남지역 주요격전지 6곳의 여론조사를 벌인 결과 곳곳이 오차범위내 치열한 경합을 벌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주요격전지로 꼽힌 거제시도 국민의 힘 서일준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후보가 오차범위 내 접전으로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창원KBS가 (주)한국리서치에 의뢰해 3월 15~17일 3일 동안 도내 주요 격전지 6곳(거제, 창원 성산, 창원 진해, 김해 갑, 김해을, 양산을)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성인남녀 각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거제시의 경우 거제지역구에 출마한 4명의 후보를 넣어 조사한 첫 번째 여론조사였다. 4명의 국회의원 후보 가상대결에서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33%, 국민의힘 서일준 41%, 개혁신당 김범준 3%, 무소속 김수주 0.4% 순이었다. 다만,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15%)거나, 투표할 후보가 없다(6%), 잘모르겠다(1%)는 부동층이 22%나 돼, 아직까지는 판세를 쉽게 예단하기 힘들었다.

윤석열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는 긍정평가 40%, 부정평가 54%, 모름‧무응답 6% 순으로 다른 여타 경남격전지와 비슷했다.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31%, 국민의힘 44%, 녹색정의당 1%, 개혁신당 2%, 조국혁신당 6%, 진보당 1%, 그 외 다른 정당 1%, 지지하는 정당이 없다 12%, 모름‧무응답 1% 순으로 조사됐다.

비례 대표 투표 정당은 더불어민주당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 17%, 국민의힘 비례정당인 국민의미래 30%, 개혁신당 3%, 새로운 미래 1%, 조국혁신당 16%, 그 외 정당이나 단체 2%,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 21%, 투표할 정당이나 단체가 없다 9%, 모름‧무응답 1% 순이다.

마산 MBC가 지난 2월 조사한 후보 지지율

MBC 경남이 한국사회여론연구소에 의뢰해, 지난 2월 2‧3일 실시한 여론조사 ‘가상대결’ 조사에서 국민의힘 서일준 48.6%, 민주당 변광용 40.9%, 기타 후보 3.5%, 없음 3.8%, 잘모름 3.2% 순으로 조사됐다. MBC경남 조사에서 선두권 두 후보가 지지율 차이는 7.7%였다. 이번 KBS창원 여론조사 차는 8%였다. 최근 두달간 두 후보간 지지율 차이는 거의 없다는 의미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처음으로 이름을 올린 개혁신당 김범준 후보 개인 지지율은 개혁신당 지지율 2%에 1% 더해진 3% 지지지율로 총선 판도를 흔들만큼 큰 파괴력은 보이지 못했다.

총선 투표 의향에 대해 반드시 투표할 것이다 78%, 가능하면 투표할 것이다 11%, 별로 투표할 생각이 없다 4%, 전혀 투표할 생각이 없다 2%, 아직 결정 못했다 5% 순으로 조사됐다.

지역구 가상대결에서 민주당 변광용 후보를 선택한 이유는 윤석열 정부견제에 적합한 후보이기 때문에 52%가 가장 높게 나온반면, 국민의힘 서일준 후보를 선택한 이유는 공약과 정책이 지역발전에 도움이 될 것 같아서가 36%로 가장 높게 나와 눈길을 끌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KBS창원방송총국이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거제 선거구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각 500명을 대상으로, 지난 15일부터 사흘 동안 전화면접 조사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4.4%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관위 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KBS창원방송이 18일 발표한 나머지 지역의 경우 창원 성산에서는 더불어민주당 허성무 34%, 국민의 힘 강기윤 30%, 녹색정의당 여영국 7% 였다. 창원 진해에서는 더불어민주당 황기철 37%, 국민의 힘 이종옥 30%로 여기서도 오차범위 내였으나 두 곳 모두 민주당이 이기는 판세였다.

19일 발표된 나머지 3개구 중 양산 을은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41%, 국민의 힘 김태호 34%로 오차범위 내였고, 김해 갑은 더불어민주당 민홍철 35%, 국민의 힘 박성호 36%로 치열한 접전 양상이었으며, 김해 을은 더불어민주당 김정호 37%, 국민의 힘 조해진 32%로 오차범위 내였다. 3곳 중 2곳을 민주당이 이기는 판세였으나, 3곳 모두 부동층이 25%~29%까지나 돼 정확한 판세는 좀 더 지캬봐야 할 것 같다.

신기방 기자  nng@daum.net

<저작권자 © 뉴스앤거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기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